본문

사랑 이야기 > 부부 이야기

미련하게 술 받아먹더니 속 아프다고

Dayamo | 2019.10.12 | 신고
조회 : 622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저는 제일 미련한 사람 중 하나가 괜히 술

다 받아먹고 다음날 속 아프다 어쩌다 하는 사람인데

저희 남편이 딱 그러네요;;;

친정에 식구들이랑 밥 먹는데 그냥 먹다가 못 먹겠으면

그만 먹겠다 하면 될것을 다 받아 먹곤 다음날 위가

아픈거 같다고 죽는 소리;;;아휴 왜 이리 미련한지...

2 0
태그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각방을 쓸 수 밖에 없네요 2day 3 0 2019.11.20
걸핏하면 그만두는 회사.... [1] osan2 139 1 2019.11.20
남편이 갑각류 알레르기가 있는데... [1] wlsdldjq3 157 1 2019.11.19
사소한걸로 거짓말 하는 남편 [1] 사슴눈망울 167 1 2019.11.19
소파에 누워서 과자먹는 남편 꼴보기 싫어요 [1] poppyepd 161 1 2019.11.19
남편은 쓰레기 수집가인가.. [1] fivesix 158 1 2019.11.19
강아지한테 가장 다정한 울 남편 secreton 170 1 2019.11.19
아이에게 잘 하는 남편? 나에게 잘 하는 남편? [1] 해인강 198 1 2019.11.19
신랑이 미우니 스타일조아 191 1 2019.11.19
몇번째인지...ㅎ [1] skymini 322 2 2019.11.18
강아지가 잘못해도 무조건 내탓 썬녀 202 3 2019.11.17
  물가 모르는 남편 [1] namhee 246 2 2019.11.17
결혼하고서도 남편이 멋져보이시나요?? [1] weeky97 343 2 2019.11.17
부부싸움 하고 난 뒤 nadayuri 487 5 2019.11.17
아침에 반응 깨소스 272 2 2019.11.16
남편이 드디어 술을 줄인데요! [1] 체워니 449 2 2019.11.16
함께 늙어간다는 것.... moriharu 436 5 2019.11.16
습관도 참..... 조선 291 1 2019.11.16
매일 국 끓이기도 지겹네요 [1] 알미라 250 1 2019.11.15
육아시작하면 남편이랑 더 싸울까봐 misok 244 1 2019.11.15
아이들과 식사할때 이뿌낭 244 1 2019.11.15
남편 칭찬해요 ㅎㅎ khj831212 228 2 2019.11.15
닮아가는 말투...ㅋ 나다운나 244 1 2019.11.15
혹시 남편분 중에 자전거로 출퇴근 하시는 분 ... 권대리79 276 1 2019.11.15
복수할테다... wisdom1220 301 1 2019.11.15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1월 20일 [수]

[출석부]
파리바게뜨 3천원권
[포인트경매]
맘스터치 싸이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