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부부 이야기

평생 없었던 종교를 가지게 됐어요 (3)

hgp0301 | 2019.10.10 | 신고 best
조회 : 1,028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절을 다니게 됐는데 마음이 이렇게 편할 수가요
딱히 종교생활을 하긴 싫었는데 어딘가에
마음을 의지 하고 싶은 순간이 왔어요
시댁은 말할 것도 없고 같이 사는 남편이라는 자가
속을 그렇게 썩이네요... 이러다가 종교에 빠질까 걱정이에요

3 0
태그 평생 없었던 종교를 가지게 됐어요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각방을 쓸 수 밖에 없네요 2day 3 0 2019.11.20
걸핏하면 그만두는 회사.... [1] osan2 139 1 2019.11.20
남편이 갑각류 알레르기가 있는데... [1] wlsdldjq3 157 1 2019.11.19
사소한걸로 거짓말 하는 남편 [1] 사슴눈망울 167 1 2019.11.19
소파에 누워서 과자먹는 남편 꼴보기 싫어요 [1] poppyepd 161 1 2019.11.19
남편은 쓰레기 수집가인가.. [1] fivesix 158 1 2019.11.19
강아지한테 가장 다정한 울 남편 secreton 170 1 2019.11.19
아이에게 잘 하는 남편? 나에게 잘 하는 남편? [1] 해인강 198 1 2019.11.19
신랑이 미우니 스타일조아 191 1 2019.11.19
몇번째인지...ㅎ [1] skymini 322 2 2019.11.18
강아지가 잘못해도 무조건 내탓 썬녀 202 3 2019.11.17
  물가 모르는 남편 [1] namhee 246 2 2019.11.17
결혼하고서도 남편이 멋져보이시나요?? [1] weeky97 343 2 2019.11.17
부부싸움 하고 난 뒤 nadayuri 487 5 2019.11.17
아침에 반응 깨소스 272 2 2019.11.16
남편이 드디어 술을 줄인데요! [1] 체워니 449 2 2019.11.16
함께 늙어간다는 것.... moriharu 436 5 2019.11.16
습관도 참..... 조선 291 1 2019.11.16
매일 국 끓이기도 지겹네요 [1] 알미라 250 1 2019.11.15
육아시작하면 남편이랑 더 싸울까봐 misok 244 1 2019.11.15
아이들과 식사할때 이뿌낭 244 1 2019.11.15
남편 칭찬해요 ㅎㅎ khj831212 228 2 2019.11.15
닮아가는 말투...ㅋ 나다운나 244 1 2019.11.15
혹시 남편분 중에 자전거로 출퇴근 하시는 분 ... 권대리79 276 1 2019.11.15
복수할테다... wisdom1220 301 1 2019.11.15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1월 20일 [수]

[출석부]
파리바게뜨 3천원권
[포인트경매]
맘스터치 싸이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