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부부 이야기

애들 보고 살림하는거 쉽게 생각하는 남편

플로란스 | 2019.09.11 | 신고
조회 : 478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남편이 가끔 제게 하는말...ㅎ

늦잠 자서 좋겠다~
집에 있어서 좋겠다~
청소하고 애보는거 나도 얼마든지 잘 할 수 있다...

 

ㅎㅎㅎㅎ

 

그런데 제가 봐온 남편은...

청소는 좀 할 수 잇을지 모르겠지만

살뜰하게 아이들 챙기는거...?

절대 불가능일거거든요...ㅎ

아마 딸래미는 산발을 해서 학교를 갈거고

둘째 아들래미는 옷이며 여기저기 묻혀도 안닦아줄거고

 

유치원에서 챙겨보내란거 하나도 안챙길거고

부모참여수업같은거 한번도 안참여할거고....

아이들 정서안정...?

기대도 못할거고......ㅎ

대체 뭘 믿고 그런 자신감을 보이는지...ㅎㅎ

 

열받아서 저도 한소리 같이 했네요

뭘해도 월 200은 나도 벌겠다고-_-ㅎㅎ

1 0
태그 살림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이 시국에 어딜간다고 9985 344 1 2020.02.20
남편이 코를 자주 풀어요 [1] chois 345 1 2020.02.16
  피곤한데 왜 굳이 술을 마시는지 [3] kmijins 926 2 2020.02.16
아이를 위해 희생하고 사는게 당연하다면서 [1] 큐브퍼펙트 792 0 2020.02.16
전 남편이 며칠 집에 없어도 편할거 같은데..ㅋ... [1] 사랑포에버 423 1 2020.02.16
남편이랑 음악취향이 너무 안맞아요 [1] 뮤지크 426 1 2020.02.15
요즘 기생충 아카데미 받은게 계속 화제잖아요.... 마뉴어 391 0 2020.02.15
쇼윈도 부부로 살지언정 이혼은 안된다 [3] suri48 1,067 3 2020.02.15
발렌타인데이 남편 초콜릿 주시나요?? [2] babojeng 1,028 1 2020.02.14
남편이 제 차를 팔자고 해요ㅠ did8d2k 522 1 2020.02.12
남편은 좋다네요 이브닝파티 548 1 2020.02.12
얼마나 오래 살고 싶으냐고 ㅋㅋ [2] ssuk 517 3 2020.02.11
버릴때 버리더라도 [2] 오들희 549 4 2020.02.11
남편은 항상 자기가 잘못 듣고선... [2] hwjjj 741 4 2020.02.11
만족스러워하니 좋아요 ㅎㅎ shinhye 938 4 2020.02.11
출산예정일 20일도 안남았는데.. 단순무식 394 1 2020.02.10
우한폐렴 땜에 남편이랑 접촉이 꺼려지는..ㅋㅋ... [1] doround 551 3 2020.02.10
남편이 시댁댁에 가서 말 좀 하라는데.... [1] 허니허 945 3 2020.02.10
남편 회사에서 철야하는데... [1] hgmlwod 750 2 2020.02.09
만삭임산부 두고 외박시키려는 시댁 블링블링 1,069 4 2020.02.09
저도 그럴까요 [1] 스트로우 407 2 2020.02.08
입냄새 [5] 손베다 1,009 2 2020.02.06
피곤하다면서 밍잉 598 3 2020.02.06
신종코로나 확진자가 매일 증가하고 있는데... [3] 어흥응 723 1 2020.02.05
첫째도 아직 뱃속에 있는데 둘째 타령... [2] 숲속의공주 779 1 2020.02.05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2월 22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스타벅스 아이스 카라멜마키아또 T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