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부부 이야기

남편이 잘해줘도 꼴보기가 싫어요ㅠ (3)

saerbre | 2019.06.22 | 신고
조회 : 1,099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결혼한지 8개월된 신혼이에요.

연애는 7년을 했는데요.

남편은 우유부단 하고 소심하고 항상 양보하는

스타일이에요.

만나면서 헤어진적도 없고 항상 저한테 잘해주는 편이라

저도 편하고 불만없이 사귀다가 결국 결혼까지 했는데요.

남편이 잘해줘도 막상 결혼하고 보니 남편이 꼴보기가 싫네요ㅠ

재미없고, 남편이 싫어져요 점점 ㅠ

그냥 저한테 잘해주는게 가장 큰 장점이었는데 그마저도 이제 짜증나네요ㅠ

1 2
태그 남편, 신혼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좋은게 좋은거라고 항상 먼저 말 시켰는데 sjemily 165 2 2019.07.18
남편이 태교여행이 사치래요 [2] chun00 202 1 2019.07.18
임신하니까 남편은 남의 편이 맞네요 [1] 깨구링 153 1 2019.07.18
아내도 칭찬을 먹고 자란다 [2] tamasteo 251 2 2019.07.17
임신하고 남편이 도와주긴 하는데.. bama 258 1 2019.07.17
5살 나이차이 [1] 귀염돋는 346 1 2019.07.17
내 빙수 돌리도~~~ [2] stellan 263 1 2019.07.16
싸우면 말 안하는 남편 어떻게 하세요? [2] gugualice 392 0 2019.07.16
부부상담 받아봐야겠죠... [1] amour77 312 0 2019.07.16
임신하면 남자가 오히려 먼저 풀어야 되는거 아... 이뿌낭 236 0 2019.07.15
남편이 살림잔소리가 심해요 [1] 라페니 264 0 2019.07.15
진짜 진짜 궁금해서 그런데... [1] 곰빵 367 0 2019.07.15
남편분들 반찬투정 안하시나요? 마닐라라떼 502 2 2019.07.15
차 갖고 다니는거 싫어하는 남편 [1] 비스타지오 324 0 2019.07.14
최선의 선택... [3] 보고파 356 1 2019.07.14
저녁에 삼계탕 먹기로 했는데 ㅜㅜ [1] saint80 405 0 2019.07.14
남편 생일 선물...! [1] tamais 455 0 2019.07.13
결혼하고 남편이 키우던 개를 키우고 있는데 [2] antoekvde 610 0 2019.07.13
왜 술이랑 담배를 못 끊을까요 [2] 탱유이탱 520 2 2019.07.12
피곤하다고 술로 푸는 분 [1] 해인강 460 1 2019.07.12
맨날 저만 조잘조잘대요 [2] nhch7rz1 571 1 2019.07.12
임신하니까 남편 잔소리가 더 심해지네요 [1] asdsa 589 1 2019.07.12
회사에 가면 연락이 잘 안되서 답답해요 [1] 대한의 884 1 2019.07.12
어디다 털어놓을 곳도 없고... [3] 생그림 1,010 2 2019.07.11
남편이랑 외출할때 좀 짜증나요 ㅋ [1] Justice2 945 2 2019.07.11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7월 19일 [금]

[출석부]
GS25
[포인트경매]
파리바게뜨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