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부부 이야기

삼겹살 구워먹는것도 귀찮은데

그날이후 | 2019.05.18 | 신고
조회 : 1,003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저는 집에서 삼겹살 구워 먹고 치우고 이런거 귀찮아서

먹으려면 나가서 먹거나 안 먹고 싶은데

남편이 삼겹살 너무 좋아해서 자꾸 먹고 싶어해서

미쳐요;;;에어프라이기에 굽자고 하면 삼겹살 맛이

안난다고 꼭 판에다가 구워요;;;

그 냄새며 기름튄거 치우는건 제가 다하구요

정말 자기가 치울것도 아니면서 왜 이렇게 일은 벌리는지ㅠ

차라리 그냥 다른 사람들이랑 먹고 들어오면 좋겠어요ㅠ

1 0
태그 삼겹살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내일은 제 생일날 한없이투명 187 1 2019.09.16
기질을 바꾸는건 뼈를 깍는 노력이 필요하다 kiki805 269 2 2019.09.14
서로 힘들다고 난리... [2] jkm08 305 4 2019.09.13
참다참다 터졌어요 [1] 후회말자 398 2 2019.09.13
  각방을 쓰니까 더 화해하기 어려운거 같기도하... antoekv30 426 4 2019.09.13
종일 힘들지도 않은지 [2] 브레이브 295 2 2019.09.12
남편이 퇴근한다고 하면 [2] limlim1 345 3 2019.09.12
부부싸움하고 친정에 가 있었는데... 용용얌 338 3 2019.09.12
언제쯤 신랑이 예뻐보일까요 오켐 437 3 2019.09.12
남편은 코골이중 fm123 327 1 2019.09.12
친정에서 주는건 당연하고, 시댁에서 해주는건 ... econ 294 1 2019.09.11
애들 보고 살림하는거 쉽게 생각하는 남편 플로란스 243 1 2019.09.11
부부싸움 후 연애할때 생각 나네요... 헤어진다음날 256 2 2019.09.11
임신하고 더 소홀해지는것 같아요. divagy 335 1 2019.09.11
콜록되지나 말지 allastare 217 1 2019.09.11
의지하면 안되는데... iforest 262 1 2019.09.11
요즘..... 인생뭐있어 238 1 2019.09.11
한명이 포기해야 나아지겠죠? 유러브미 297 2 2019.09.11
그냥 지는게 이기는거다 싶어서 져주면... vocal 342 1 2019.09.11
가끔은 욕심을 부렸으면 해요 하얀토깽 453 2 2019.09.11
애니매이션 중독자 맑은햇살 191 1 2019.09.10
남편의 스킨십 봉에리 665 4 2019.09.10
잃어버릴 수도 있지! 케이트모스 203 1 2019.09.10
퇴근할때 남편이 연락하시나요? 벚꽃길 278 1 2019.09.10
경제관리 [2] kabcgo 286 1 2019.09.10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9월 16일 [월]

[출석부]
야쿠르트 그랜드
[포인트경매]
세븐일레븐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