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랑 이야기 > 부부 이야기

세탁소 옷 맡기러 가면서 주머니 검사 하는데 (4)

culecule | 2019.04.28 | 신고 best
조회 : 1,685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라이터가 나왔고 명함도 있었어요
둘다 같은 상호였고 룸싸롱 이었습니다.
신랑한테 물어보니 딱 잡아떼요 지금 돌지경인데
마침 아버님이 전화가 오셔서 얘기를 했더니
눈감아 주래요... 숨을 쉬게 해줘야 한다면서..
욕나옵니다
1 0
태그 세탁소 옷 맡기러 가면서 주머니 검사 하는데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괜히 결혼했나봐요ㅠ kaos 43 0 2019.05.25
매일 술 한병 하는 사람 하얀토깽 31 0 2019.05.25
남편 술 버릇이 저한테 전화하는 거에요 비온뒤맑음 40 0 2019.05.25
혼자만 아끼면 뭐해요 forlife 33 0 2019.05.25
할말 안할말 구별을 왜 못할까요 완소녀2 32 0 2019.05.25
그냥 톡으로 하면 되는데 굳이 전화를 해서.. 고향마을 89 0 2019.05.24
한두번 도와주곤 엄청 살림 도와주는척... [2] specialju 134 1 2019.05.24
아이 없는 신혼인데요 uirre 72 1 2019.05.24
화장하고 안경벗으면 너무 좋아하네요 태양아래 107 0 2019.05.24
남편이 외모평가 해대서 짜증나요 까꿍이 114 0 2019.05.24
세심히 아이들 돌보는 신랑님들 kellyco 141 0 2019.05.23
참다보면 나아지는 날이 있을까요? 푸헐헐 196 1 2019.05.23
애들 이미지도 신경써줬으면 [1] 3월의물고기 187 0 2019.05.23
미심쩍어 동행해요 ㅋㅋ 로로얌 228 0 2019.05.22
  남편 소개팅앱 검색기록 [4] 지혜양양 833 1 2019.05.22
부부싸움 후 같이 있기 너무 불편하네요ㅠ [1] 천년의사라 613 2 2019.05.20
애 가지는게 나만 노력한다고 되는게 아닌데 [1] 도또루 535 1 2019.05.20
남편이저보고 눈치 없다는데 [2] 등대지게 915 1 2019.05.19
남편이 너무 무반응이에요 [1] kstocks 1,101 1 2019.05.18
  남편과 어떻게 다시 친해져야 할까요? [2] xllllxv 959 0 2019.05.18
얼마전 로즈데이에 결국 꽃도 못받고ㅠ poppyqp 828 0 2019.05.18
남편이 한숨을 자주 쉬는데... stellan 948 0 2019.05.18
더 연애를 많이 해보지 못해서 후회되요 ㅋ 울트라걸 605 0 2019.05.18
남편이 육아를 너무 도와주질 않아요ㅠ white23 622 0 2019.05.18
삼겹살 구워먹는것도 귀찮은데 그날이후 840 1 2019.05.18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5월 25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CU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