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레시피 > 면·밀가루음식

밥블레스유 간장국수, 소면대신 메밀면으로~!!

조회 : 1,185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밥블레스유에서 나온 간장국수를 띄엄띄엄 보긴 했어도 꽤 괜찮겠다 싶었는데, 

이웃님이신 테이스토리님이 만드신 포스팅을 보고 아! 그래 나도 만들어봐야겠구나 싶어서 만들었어요.


전 어디까지나 간편함 그 자체를 추구해서 모양내고 그러는것도 다 생략;;


테이스토리님 블로그에 자세하게 나와있으니 살펴보세요.



간장국수 5분 레시피


재료 : 소면(메밀면), 쯔유, 청양고추, 물

 

간장국수.jpg

 

원래 밥블레스유 간장국수는 소면으로 만드는데요, 칼리는 집에 안먹는 메밀면이 있어서 겸사겸사 먹어치우려고 이용했어요.

물을 올리고 메밀면을 삶는 그 5분동안 모든준비를 끝낼 수 있어요!


자, 물을 올리고요~


간장국수2.jpg

 

면을 넣어줍시다.

건더기파인 저는 면만 즐긴다면 양을 훅훅 줄이는데요.

참 희안한게.. 너무 적나? 한젓가락인가? 싶어서 면을 조금 더 넣으면 ... 양이 너무 많아지더라고요;;


간장국수3.jpg

 

차가운 물에 담가두세요.

요즘 날이 넘 더워서.. 주방에서 물 틀으면 온수가 나와요 ㅋㅋㅋ

얼음물에 담가두시는 것을 추천~!!


자.. 물이 끓고 면을 삶을동안 충분히 준비 가능한 양념장 만들기!


간장국수4.jpg

 

간장국수에는 쯔유가 필수인데요.

쯔유는 종류가 다양하니까 집에 있는것으로 쓰시면 됩니다.

칼리는 쯔유도 소분해서 써서;; 케이스는 없지만 기꼬망 쯔유를 사용합니다.


쯔유와 물은 1:1로 섞으시고요, 너무 간이 쎄면 물만 더 넣어주심 됩니다. 간단하죠?


간장국수5.jpg

 

간장국수6.jpg

 

저는 고추씨 씹히는걸 안좋아하기도 하고 더 매운맛은 힘들 것 같아서요.

배를 갈라 씨를 다 털어내고 잘게잘게 썰어줬습니다.

매운맛 잘 못드시는 분들은 청양고추니까 한개정도 넣어보시고요, 추가로 더 넣으시는 것을 추천해요.


간장국수7.jpg

 

홍고추가 있으면 홍고추 넣으시는것도 보기에 좋은데요.

전 홍고추를 잘 안먹는편이라서 생략했어요. ㅎㅎㅎ


쯔유와 물을 1:1로 섞은 이 국물에 찍어먹으면 됩니다.


간장국수8.jpg

 

찬물에 담궈둔 상태에서 시원하게 소스에 찍어드셔도 좋고요.

칼리 처럼 물기를 빼서 드셔도 됩니다. 편한대로~


소스에 푹 찍어 먹기에는 물 2, 쯔유1 정도도 좋은데요. 칼리는 얼음을 넣어서 농도를 조절했어요 ^^;


음.. 냉모밀보다 훨씬 더 간단하고 드는 재료도 없어서 먹고 싶을 때 바로 먹을 수 있어요.

청양고추는 썰어서 냉동보관도 많이 하시니까 쯔유랑 면만 있으면 땡길 때 드실 수 있다는 점.


맛도 괜찮아요!

 원래 쯔유베이스가 좀 먹다보면 달아서 물리잖아요.?

그런데 그 뒷맛을 청양고추의 칼칼한 맛이 잡아줘서 입 짧은 저도 제법 많이 먹었어요 :)



※ 통계빈이 말썽이라 수치체크가 안된 덕분에 당첨자 발표를 서두르겠어요 :D

 

 

‘간장국수'의 소중한 이미지는 블로거 ‘칼리’님께서 제공해 주셨습니다~~!!

 

‘칼리' 님의  블로그  바로가기

 https://blog.naver.com/kalli78

1 0
태그 #밥블레스유 #야매레시피 #메밀면요리 #쯔유요리 #마이민트 #간장국수 #오늘의레시피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2월 16일 [월]

[출석부]
CU 2천원권
[포인트경매]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