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육아 > 특별한 이야기

미운4살이라더니...징징대면서 말하는거..

하니빔 | 2019.07.15 | 신고
조회 : 353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미운4살이라더니 왜 이렇게 요즘 말할때마다

징징대면서 말하는지 모르겠어요.
똑바로 말하라고 해도 더 짜증내면서 말하고...

그것도 한두번이지 매일매일 계속 그러니까

듣는저도 너무 짜증나고 스트레스 받네요ㅠ

어떻게 해야 할까요ㅠ

0 0
태그 미운4살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아기이름 고민이네요 dzzang 6 0 2019.10.23
  가구 옮기기...ㅋ aoii565 17 0 2019.10.23
  내리사랑 둘째라는말... ml7088 36 0 2019.10.23
  요즘 우리 아이가 가장 많이 하는 말 꽃피는봄이 30 0 2019.10.23
  문득 하이힐이 신고싶은 날 여드름 28 0 2019.10.23
  솔직한 아이 좋다친구 32 0 2019.10.22
  내 물건 사본지가...ㅎㅎㅎ parklno 36 0 2019.10.21
  제가 잔소리가 너무 심한것 같아요 아유꼬 31 0 2019.10.21
  남편의 거짓 교육?ㅎ 에쁘니 55 0 2019.10.21
  너무 고집센 아기..ㅠ 바이러스퐁 64 0 2019.10.20
  아이가 처음 번 돈?ㅋ wonderland 56 0 2019.10.20
  전업주부님들! 궁금합니다^^ㅎㅎ poppywm 40 0 2019.10.20
  아이가 아파서 비담길 49 0 2019.10.19
  아빠한테는 비밀ㅋ playnet 72 0 2019.10.19
  모든 아이들이 쉴새 없이 말하나요?ㅠ 상콤공주 53 0 2019.10.19
  혹시 이런 옛날 들어보신 적 있으신가요? sdjinny 36 0 2019.10.18
  아이가 아프니... dohun 65 0 2019.10.18
  쉽지 않네요 그리다da 58 0 2019.10.18
  방문미술 등 방문 수업 강사하시는분? lyeonjin 62 0 2019.10.18
  엄마가 좋아 아빠가 좋아? east4 41 0 2019.10.17
  뽀로로와 타요에서...ㅋ 쏘쿨쿨 43 0 2019.10.17
  남편의 육아 lmz0g 55 0 2019.10.17
  이제 너무 무겁네요...ㅋ joanhn 59 0 2019.10.17
  여행가고 싶어요.....ㅎ reasonable 64 0 2019.10.16
  어르신들은 왜 이리 관심이 많으신지ㅠ audreyw 46 0 2019.10.16
  콩순이 엄마?...ㅎㅎㅎ 정동거리 76 0 2019.10.15
  외투를 뭘 입혀야 할지ㅋㅋ 봉달희 48 0 2019.10.15
  젖병소독기 있으면 열탕소독은? lessless 65 0 2019.10.15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top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0월 23일 [수]

[출석부]
GS25 2천원권
[포인트경매]
공차 초코 쿠앤크 스무디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