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육아 > 놀이·교육

아기가 어리니 여행이 망설여져요 (1)

원더맘 | 2018.06.14 | 신고
조회 : 215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아줌마 다됐나봐요

잠깐의 행복.힐링을 위해서 큰돈 쓰는게 아깝네요

그런데 남편은 저랑반대

여행 먹을거에 쓰는돈은 안아깝다네요

그래도 일년에 한번은 가자했는데

애기어렸을때 데리고 갔다가 데꼬 다니는것도 힘들고..

한 5살이나 되야 다닐맘이 들까나요

0 0
태그 아기가 어리니 여행이 망설여져요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가루야가루야 wowgirl 63 0 2018.06.22
  잘 때 팔베개해달래요. eeah 79 0 2018.06.22
    자장가 한번 불러줬다가 매일 불러주고 있어... 짝사랑녀 101 0 2018.06.22
  너무 부지런한 아들때문에 피곤해요. 유니드 79 0 2018.06.22
  7살 딸이 커서 가수가 되겠다네요.ㅎ 9d9d8 85 0 2018.06.22
  뒤집기를 자꾸 하네요 blueren 87 0 2018.06.22
  대화가 되니 좋네요.ㅎㅎ okcoupl 103 0 2018.06.22
  가베수업 수학에 도움될까요? rose50 83 0 2018.06.21
  기저귀 떼고 있어요 시끄렁 82 1 2018.06.21
  오늘 하원 후 친구집에 놀러가요. dolbinkj 93 0 2018.06.21
    동영상 보다 요즘엔 게임에 빠졌어요. [1] 왕곰팅이 124 1 2018.06.21
  나중에 애들 크면 장난감은 어찌 하나요? 꾸미까 72 0 2018.06.21
  아들도 뭘 알더라고요.ㅎㅎ [1] 감자피자 90 1 2018.06.21
  가위질을 힘들어해요. nieves 81 0 2018.06.21
  핸드폰 보는 시간 정해야할까봐요. [1] karasadae 111 1 2018.06.21
  말 안듣는 미운 네살 딸 피리부는소년 68 0 2018.06.21
  딸 아이 피아노 등록했어요. 수리수리야 97 0 2018.06.21
  공부도 습관이라는데... 세련이 75 0 2018.06.21
  미끄럼틀 사도 잘 놀까요. 하지마요 89 0 2018.06.21
  아침에 깨우기 너무 힘들어요. 조아랑 91 0 2018.06.21
  혼자 역할극하는 딸 보며 웃어요. 감동의살결 60 0 2018.06.20
  책에 관심가져주니 좋아요. cake 74 0 2018.06.20
  글라스펜 사주고 후회했어요. pionaqeen 64 0 2018.06.20
  학습지 밀리니 서로 힘드네요. 현지나 70 0 2018.06.20
  장마올땐 wowgirl 93 0 2018.06.20
  시원스쿨 패밀리탭 1일차입니다….ㅎㅎ 엄마딸임 777 0 2018.06.20
  애들 놀게 해주는 것도 큰 돈 들어요. 북치는소년 76 0 2018.06.20
  매일 뭐하고 놀아줘야할지 모르겠어요. aoiipo 95 0 2018.06.20
이전 1 2 3 4 5 6 7 8 9 10
글쓰기
top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8년 6월 23일 [토]

[출석부]
딸기마카롱+아메리카노(HOT)
[포인트경매]
할리스 콜드브루라떼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