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서울시, 노후 도로 제로화 위한 유지관리 기본계획 수립

국제뉴스 | 2019.08.1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국제뉴스) 한경상 기자 = 서울시는 "오는 2028년까지 노후 도로 제로화를 목표로 도로포장상태를 유지, 상태지수를 높여가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5월까지 시 관리도로 전수조사를 실시해 포장상태지수(SPI)를 측정한 결과, 평균 6.3에서 6.64로 향상됐으며, 이는 5년간 강수량이 32% 증가했음에도 불구하고 포트홀 발생이 43% 감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포트홀은 강우량과 강설량이 많아지면 증가하지만, 강수량 1㎜당 포트홀 발생은 2015년도 46.6건에서 지난 해 24.8건으로 줄었다.


시는 지난 해 30년 생애주기 도로포장 유지관리 기본계획을 수립해 추진 중이며, 노후포장, 평탄성 포장, 예방적 포장, 긴급포장 등으로 관리해 노후화 누적을 예방하고 포장 수명도 기존 6.3년에서 10년으로 연장시킨다.


또한, 도로포장 상태를 사전 조사해 포장관리시스템을 통해 노후 상태를 분석하고, 포트홀 발생 가능 구간은 선제적으로 정비한다.


포트홀·도로함몰 등의 실시간 대응을 위해 도로 사정을 잘 아는 택시, 버스 운전자가 도로파손을 실시간 신고할 수 있는 ‘포트홀 신고시스템’도 가동 중이다.


이와 함께, 포트홀과 균열에 강한 고품질 포장을 만들기 위해 2015년부터 1등급골재(구조적 지지력 향상), 박리방지제(빗물 저항력 향상), 서울형 포장설계법 적용 등 고품질 시공관리로 안전성도 높이고 있다.


김학진 시 안전총괄실장은 "도시 인프라는 삶의 질 향상과 함께 도시의 안전도를 결정하는 핵심 요소지만, 시설물 고령화는 잠재적 안전사고 위험요인으로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어 관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2월 8일 [일]

[출석부]
꼬북칩
[포인트경매]
이마트24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