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부산경찰청서 마약 혐의로 조사받던 60대 호흡곤란 숨져

김옥빈 기자 | 2019.07.19 | 신고 신고
조회 : 33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부산경찰청에서 마약 투약 혐의로 조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던 60대가 호흡곤란 증세를 보이다 119에 의해 병원으로 옮기던 중 숨졌다.


19일 부산경찰청에 따르면 전날인 18일 오후 6시 24분께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한 A씨(61)는 마약을 투약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혀 부산경찰청으로 이송됐다.


A씨는 지난 10일 베트남에서 마약을 투약한 혐의를 받았고, 소변을 채취해 진행한 간이시약 검사에서는 마약 양성 반응이 나왔다.


부산경찰청으로 이송된 A씨는 이날 오후 6시24분께 저녁 식사를 한 후 조사를 받기 전 부인과 통화하다 가슴 통증을 호소했다.


당시 119 구급대원은 A씨가 의식은 없었으며, 호흡만 낮게 하는 상태였다고 말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A씨의 유가족은 경찰에서 A씨가 10년 전부터 우울증과 공황장애 등으로 서울에 있는 병원에서 처방받은 약을 복용해왔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사망원인을 밝히기 위해 시신을 부검할 예정이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8월 23일 [금]

[출석부]
죠스떡볶이 1인분
[포인트경매]
교촌치킨 허니콤보웨지감자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