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국제

[경제왜란 2019] dhc 앞에선 "건강한 아름다움" 뒤에선 "조센징..."

한국스포츠경제 | 2019.08.1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한국스포츠경제=조성진 기자] 일본 유명 화장품 브랜드 dhc의 도를 넘은 혐한 방송에 국내 소비자들의 공분이 폭발했다.


지난 10일 JTBC 뉴스는 "일본 기업 dhc가 자회사 방송국에서 혐한 발언을 일삼았다"고 보도했다.


JTBC 뉴스에 따르면 dhc는 자회사 방송에서 "한국은 원래 금방 뜨거워지고 금방 식는 나라. 불매 운동 금방 식는다", "조선이 일본에서 만든 교과서로 한글을 배포했다", "일본이 한글을 통일시켰다" 라고 말하는 등 혐한 발언과 역사 왜곡을 일삼았다. 또 위안부를 강제동원한 일본군을 고발하는 '평화의 소녀상'에 대해선 "현대 미술이라고 소개하면서 성기를 내보여도 괜찮은 건가요? 아니잖아요"라고 발언하는 등 막말을 일삼았다.


국내 소비자들은 "dhc 화장품이 한국에서 돈벌고 일본에서는 한국 욕하고 그래도 좋다고 그 화장품만 쓰는 이들 한심하다", "dhc는 더러운 우익회사. 절대로 사지 말자. 절대로!", "이제라도 시작하자!! 친일 기업들 하나하나 찾아서 퇴출시키자!! dhc 퇴출!!"이라고 말하는 등 공분을 감추지 않았다.


한편 dhc 코리아는 이번 논란과 관련해 "드릴 말이 없다"는 답변만 내놓은 것으로 알려졌다. 오히려 dhc 코리아는 사과는 커녕 유튜브, 인스타그램의 댓글 기능을 차단하는 등 국내 소비자들과의 소통을 끊어버리기도 했다.

0 0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손흥민 50골 본 日 축구팬 한탄, “영화와 공격수는 ...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일본 언론도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의 프리미어리그 통...
‘엇갈린 희비’, “맨유 전승해도...
[스포탈코리아] 허윤수 기자= 맨체스터 유...
맨시티 레전드, ''펩이 떠난다고? ...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맨체스터 시...
부산의료원 사망 남성, 다른 원인...
▲ 사진: 질병관리본부 부산의료원에서 사망한 40...
손흥민 50골 부러운 일본, “아시...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손흥민(토트...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2월 18일 [화]

[출석부]
비타500
[포인트경매]
배스킨라빈스 3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