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국제

트럼프, 김정은 편지 언급하며 "김정은과 난 사랑에 빠졌다."

남기두기자 | 2018.09.30 | 신고 신고
조회 : 172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2일(현지시간) 싱가포르 카펠라 호텔에 마련된<br> 회담장에서 만나 악수를 나누고 있다. (사진=백악관 제공)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사랑에 빠졌다’고 말했다고 미국 CNN방송이 보도하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29일 웨스트 버지니아주 휠링에서 진행된 11·6 중간선거 지원유세에서 “나는 그(김정은 위원장)를 좋아하고, 그도 나를 좋아한다. 내는 크게 말해도 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며 이같이 전하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는 먼 길을 왔다”며 “우리는 또 다른(2차) 회담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왜 트럼프 대통령은 그렇게 많은 것을 포기하는가’라는 말을 하는데 나는 아무 것도 포기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북·미)는 아주 잘하고 있다”며 “취임했을 때 나는 정말 터프하게 했고, 그도 그랬다. 왔다 갔다하다가 우리는 사랑에 빠졌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아름답고 훌륭한 편지를 썼다”며 “우리는 사랑에 빠졌다”고 거듭 강조하였다. 

저작권자 ⓒ RTK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0 0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확인

국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8년 11월 16일 [금]

[출석부]
CU 모바일 상품권 2천원권
[포인트경매]
빽다방 금액상품권 5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