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김세영, 게인브리지 LPGA 3R 공동 3위 도약

뉴시스 | 2020.01.2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뉴시스] 권혁진 기자 =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게인브리지 LPGA에 출전한 김세영(27·미래에셋)이 셋째날 반등으로 역전 우승의 여지를 남겼다.

김세영은 26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보카러톤의 보카 리오 골프클럽(파72·6701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5언더파 67타를 쳤다.

중간합계 12언더파 204타를 적어낸 김세영은 전날보다 세 계단 상승한 공동 3위에 자리했다. 선두 마들렌 삭스트롬(스웨덴)과 3타차다. 마지막 날 성적에 따라 충분히 뒤집기가 가능한 수준이다.

김세영은 이날 버디 6개, 보기 1개로 선전했다. 8~10번홀에서는 3연속 버디를 성공시키며 기세를 올렸다. 마지막 18번홀 보기가 유일한 흠이었다.

김세영은 "마지막 홀에서 보기를 해 완전히 만족스럽지는 않다. 전반적으로 천천히 플레이를 했다. 나사 하타오카(일본)와 먹을 것도 나눠먹으면서 재미있게 했다"고 돌아봤다.

김세영이 최종 라운드에서 순위를 뒤집을 경우 2015년 루키시즌부터 계속되고 있는 연속 우승 기록을 6년으로 늘릴 수 있다.

LPGA 투어 생애 첫 승을 노리는 삭스트롬은 중간합계 15언더파 201타로 리더보드 최상단을 지켰다. 다니엘 강(미국)이 김세영과 같은 공동 3위로 삭스트롬 추격에 나섰다.

다른 한국 선수들은 우승권에서 멀어졌다. 전인지(KB금융그룹)와 최운정(볼빅)은 중간합계 3언더파 213타 공동 27위를 기록했다. 강혜지는 중간합계 1언더파 215타로 공동 42위에 이름을 올렸다.
◎공감언론 뉴시스 hjkwon@newsis.com
0 0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이주연, 파리서 찍은 달콤한 커플 화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 /사진=코스모폴리탄배우 이주연과 패션모델 박경진이 파리에서 함께한 달콤한 커플...
'별풍선 1위' BJ박가린, 섹시 란제...
박가린은 2019년 아프리카TV 별풍선 1위에...
‘편스토랑’ 믿고 먹는 이경규 메...
사진제공 :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신상출시 ...
문 대통령 “방역과 경제, 두마리 ...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
아이폰 사용자에 ‘희소식’…애플...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가 지난해 9월 10일(현지시간) 미...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2월 21일 [금]

[출석부]
빼빼로
[포인트경매]
배스킨라빈스 3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