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안병훈, 샌더슨 팜스 2R 단독 선두… PGA 첫 승 기대감

한국스포츠경제 | 2019.09.2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안병훈이 21일(한국 시각) 미국 미시시피주 잭슨의 컨트리클럽 오브 잭슨(파72·7460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2019-2020시즌 2번째 대회 샌더슨 팜스 챔피언십 2라운드에서 버디 7개와 보기 1개를 엮어 6언더파 66타를 적어냈다. /KPGA 제공
안병훈이 21일(한국 시각) 미국 미시시피주 잭슨의 컨트리클럽 오브 잭슨(파72·7460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2019-2020시즌 2번째 대회 샌더슨 팜스 챔피언십 2라운드에서 버디 7개와 보기 1개를 엮어 6언더파 66타를 적어냈다. /KPGA 제공

[한국스포츠경제=박종민 기자] 안병훈(28)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샌더슨 팜스 챔피언십(총상금 660만 달러) 둘째 날 단독 선두에 오르며 첫 승의 기대감을 부풀렸다.


안병훈은 21일(한국 시각) 미국 미시시피주 잭슨의 컨트리클럽 오브 잭슨(파72·7460야드)에서 열린 PGA 투어 2019-2020시즌 2번째 대회 샌더슨 팜스 챔피언십 2라운드에서 버디 7개와 보기 1개를 엮어 6언더파 66타를 적어냈다. 2라운드 경기가 일몰 중단된 가운데 중간합계 12언더파 132타를 기록한 안병훈은 J.T 포스턴(미국) 등 공동 2위 4명을 2타 차로 제치고 리더보드 맨 윗줄을 차지했다.


안병훈은 이번 대회에서 PGA 투어 첫 승에 도전한다. 그는 유러피언투어와 한국프로골프(KPGA) 투어 등에서 총 3승을 수확했으나 PGA에선 아직 우승과 인연을 맺지 못했다.


그는 경기 후 "어제 한 7개홀 정도가 남은 상태로 경기를 마무리 했는데, 오늘 좋은 컨디션으로 경기를 잘 마칠 수 있어서 다행이었던 것 같다. 오늘 25개 홀을 쳤는데 집중력을 잃지 않고 잘 낸 것 같아서 좋았다"고 돌아봤다.


지난 시즌 PGA 신인왕에 오른 임성재(21)는 3타를 줄여 중간합계 7언더파 137타 공동 10위에 포진했다. 김시우(24)는 6언더파로 공동 21위를 기록했다.

0 0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0월 18일 [금]

[출석부]
파리바게뜨 3천원권
[포인트경매]
롯데리아 모바일금액권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