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제62회 KPGA 선수권대회 예선전···총 7명 본 대회 출전권 획득

국제뉴스 | 2019.06.1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사진=제62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 예선전에서 1위를 기록한 전준형(좌)과 KPGA 김정남 경기위원장의 기념 촬영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명실상부 최고 권위의 대회인 '제62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예선전에서 전준형(24)을 비롯한 7명의 선수가 본 대회 출전권을 획득했다.


18일 경남 양산 소재 에이원컨트리클럽 남, 서코스(파70. 6,934야드)에서 120명이 참가한 가운데 치러진 예선전에서 전준형은 보기 없이 버디만 6개를 몰아쳐 6언더파 64타로 1위를 차지했다.


경기 후 전준형은 "티샷부터 퍼트까지 모두 잘 된 하루였다. 찬스가 왔을 때 놓치지 않아 경기 내내 좋은 흐름을 탔다"라며 "예선전을 1위로 통과했지만 이 결과는 잊고 본 대회에 임할 것이다. 컷통과가 1차 목표이고 그 이후에는 TOP10 진입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전준형은 2017년과 2018년 두 차례 'KPGA 선수권대회'에 출전했다. 2017년 대회에서도 예선을 공동1위로 통과해 본 대회에 참가했고 공동 20위의 성적을 적어냈다. 2018년 대회에서는 컷탈락했다.


'KPGA 코리안투어 QT'에서 공동 17위에 올라 2018년 KPGA 코리안투어에 데뷔한 전준형은 이번 시즌에는 KPGA 코리안투어와 KPGA 챌린지투어를 병행하고 있다. KPGA 코리안투어 최고 성적은 2017년 '카이도시리즈 진주저축은행 카이도 남자오픈 with 블랙캣츠'에서 기록한 공동 3위다.


전준형의 뒤를 이어 정영민(24)이 4언더파 66타로 2위에 위치했고 장태형(21)이 3언더파 67타로 3위에 자리했다.


신동민(37), 서하빈(20), 정웅택(28), 박찬규(22)가 2언더파 68타로 동타를 이뤘으나 동점자 매칭스코어카드 방식으로 순위를 결정함에 따라 신동민이 4위, 서하빈이 5위, 정웅택이 6위, 박찬규가 7위에 랭크돼 7명까지 주어지는 대회 참가 자격을 얻었다.


'제62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총상금 10억원, 우승상금 2억원)'는 오는 27일(목)부터 30일(일)까지 에이원컨트리클럽 남, 서코스(파70. 6,934야드)에서 개최된다.


올해로 62회 째를 맞이하는 'KPGA 선수권대회'는 1958년 6월 대한민국 최초의 프로골프대회로 첫 선을 보인 뒤 지금까지 한 해도 거르지 않고 진행되고 있다. 이번 대회에서는 '디펜딩 챔피언' 문도엽(28.DB손해보험)을 포함한 총 144명의 선수가 샷 대결을 펼친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0월 19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공차 초코 쿠앤크 스무디 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