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삼성 박한이, 음주운전 적발되자 은퇴

이민준 기자 | 2019.05.27 | 신고 신고
조회 : 50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2019 KBO리그 최고령 선수 박한이(40·삼성 라이온즈)가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된 후, 은퇴를 결심했다.


삼성은 27일 "박한이가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빚었고, 도의적인 책임을 지고자 은퇴를 선언했다"고 밝혔다.


박한이는 이날 오전 자녀 등교를 위해 운전을 했다. 자녀를 등교시킨 뒤 귀가하던 길, 오전 9시께 대구 수성구 범어동 인근에서 접촉사고가 났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음주측정을 했고, 박한이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65%로 면허정지 수준이었다.


박한이는 구단을 통해 "26일 대구 키움 히어로즈전이 끝난 뒤, 자녀의 아이스하키 운동을 참관한 후 지인들과 늦은 저녁 식사를 하다가 술을 마시고 귀가했다"고 밝혔다.


삼성 구단은 음주 사고가 일어난 뒤 곧바로 KBO에 보고했다.


박한이는 "음주운전 적발은 어떠한 이유로도 용납할 수 없는 일이다. 변명의 여지가 없다. 은퇴하기로 했다"며 "징계, 봉사활동 등 어떠한 조치가 있더라도 성실히 이행하겠다. 무엇보다도 저를 아껴주시던 팬분들과 구단에 죄송할 뿐이다"라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RTK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6월 16일 [일]

[출석부]
롯데리아 T Rex 버거
[포인트경매]
투썸 플레이스 카라멜마끼아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