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손흥민, 레스터전 득점 …3경기 연속 골 기록 (1)

이민준 기자 | 2019.02.11 | 신고 신고
조회 : 100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 토트넘 트위터
사진 토트넘 트위터

손흥민(27·토트넘)이 10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26라운드 레스터시티와의 홈경기에서 후반 종료직전 득점에 성공하면서 리그 11호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레스터시티를 3-1로 제압, 리그 4연승을 이어가며 승점 60을 채우고 3위를 지키었다. 

손흥민은 2-1로 앞선 후반 추가시간 쐐기 골을 성공하며 지난달 31일 왓퍼드와의 24라운드, 3일 뉴캐슬과의 25라운드에 이어 리그 3경기 득점 행진을 이어갔다.


토트넘은 이날 승리로 1위 리버풀(승점 65)과는 5점, 2위 맨체스터 시티(승점 62)와는 2점 차를 유지하였다. 

페르난도 요렌테와 투톱으로 나선 손흥민은 전반 15분 레스터의 수비수 해리 맥과이어에게 걸려 넘어졌지만, 시뮬레이션 액션이 지적돼 경고를 받았다.  

토트넘은 전반 33분 오른쪽 코너킥 상황에서 키어런 트리피어-크리스티앙 에릭센으로 이어진 패스를 산체스가 정확한 다이빙 헤딩으로 마무리해 한 골 앞선 채 전반을 마쳤다. 

그러나 후반 13분 얀 베르통언이 수비하다 레스터의 제임스 매디슨을 밀치는 파울을 범하면서 페널티킥을 내줬다.


레스터는 교체 대기 중이던 제이미 바디에게 페널티킥을 찰 기회를 줬지만 위고 요리스 골키퍼의 선방에 막히었다. 

토트넘은 후반 18분 페널티 지역 왼쪽에서 요렌테의 패스를 받은 에릭센은 오른발 슛을 가까운 포스트 쪽으로 성공시키며 팀의 리드를 이끌었다.  

이후 토트넘은 후반 31분 바디 한 골을 내주는 등 레스터의 파상공세에 몰렸지만 가까스로 수비를 이어가며 리드를 지켜냈다. 

그러던 중 후반 추가시간 들어 수비하던 무사 시소코가 걷어낸 볼이 손흥민 쪽으로 떨어졌다. 레스터의 수비수들이 하프라인을 다 넘어와 있던 틈을 손흥민은 놓치지 않았다.


지체 없이 볼을 따낸 손흥민은 하프라인 뒤에서부터 홀로 질주한 뒤 날카로운 왼발 슛을 꽂아 승리를 자축하였다. 

그는 지난해 12월 리그 16라운드 원정 맞대결 당시 1골 1도움 등을 포함해 레스터시티와의 9차례 맞대결에서 5골 3도움을 기록하며 ‘천적’임을 재확인했다.

0 0

저작권자 ⓒ RTK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8월 19일 [월]

[출석부]
빽다방 소세지빵
[포인트경매]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