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라이프

[오늘의 날씨] 서울 경기 천둥·번개 동반 장맛비, 더위는 주춤

강일홍 | 2018.07.09 | 신고 신고
조회 : 0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경기도, 강원영서를 중심으로 시간당 30㎜ 이상의 강한 비와 함께 120㎜ 이상의 물 폭탄이 쏟아지는 곳이 있겠다. /문병희 기자
서울·경기도, 강원영서를 중심으로 시간당 30㎜ 이상의 강한 비와 함께 120㎜ 이상의 물 폭탄이 쏟아지는 곳이 있겠다. /문병희 기자

[더팩트|강일홍 기자] 월요일인 오늘(9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남해상에서 북상하는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곳곳에 비가 쏟아지겠다.


장맛비 덕분에 더위는 주춤하겠다. 예년에 비해 1~7도 가량 낮아서 서울 낮 기온은 25도, 대구는 23도에 머물겠다.


서울·경기도, 강원영서를 중심으로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비가 내릴 예정이다. 시간당 30㎜ 이상의 강한 비와 함께 120㎜ 이상의 물 폭탄이 쏟아지는 곳이 있겠다.


서울·경기도, 강원영서, 서해5도의 예상 강수량은 30~80㎜다. 특히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에는 120㎜ 이상의 비가 퍼붓겠다.


강원영동, 충청북부, 전북서해안, 경남남해안의 예상 강수량은 10~50㎜다. 내일(10일)을 기해 장마전선이 북상하며 장맛비가 소강 상태에 진입하겠지만 제8호 태풍 마리아의 접근 추이에 따라 다시 강우가 시작될 수 있다.


eel@tf.co.kr

[인기기사]

· [TF포토] 한 자리에 모인 문재인-김영철-이방카

· [TF포토] 축제의 장으로 변한 '평창올림픽 폐회식'

· [TF포토] 이상화-김아랑-김경애, '웃으며 입장하는 빙판 위 여신들'

· [2018 평창 폐회식] 전 세계 하나 된 대축제 '17일간 여정' 대단원

· [TF초점] MB '검찰 소환 임박'에도 한국당은 '여유'… 왜?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0 0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확인

라이프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8년 7월 23일 [월]

[출석부]
딸기마카롱+아메리카노(HOT)
[포인트경매]
GS25 - 코카콜라PET1.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