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송혜교, 한글날 맞아 日 우토로 마을 한글 안내서 기증

더팩트 | 2019.10.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배우 송혜교가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와 손잡고 한글 안내서를 기증하는 등 한글 알리기를 이어나갔다. /이선화 기자
배우 송혜교가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와 손잡고 한글 안내서를 기증하는 등 한글 알리기를 이어나갔다. /이선화 기자

서경덕 교수 "송혜교와 함께 전 세계 독립운동 유적지에 한글 안내서 기증"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배우 송혜교가 한글날을 맞아 일본에 안내서를 기증했다.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9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페이스북에서 "한글날을 기념해 송혜교와 함께 전 세계 한국 역사 유적지에 한글 안내서 기증을 진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서경덕 교수는 "올해는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인 역사적인 해"라며 "중국 상해 윤봉길 기념관부터 시작한 리필 프로젝트를 이번 한글날에는 일본 우토로 마을에서 하게 됐다"고 말했다.


송혜교와 서경덕 교수가 기증한 안내서는 1만부 수준이다.


서경덕 교수는 "상해 윤봉길 기념관에 첫 기증 후 관계자가 '한국인 방문자가 많이 늘었고, 한국어뿐만 아니라 중국어까지 함께 안내서에 넣어줘 주변 중국인들에게 윤봉길 의사의 업적을 더 알릴 수 있었던 좋은 계기가 됐다'는 말씀을 해주셨다"며 "참 반가운 소식이었고, 송혜교도 너무나 기뻐했다. 이번 1만부를 더 기증한 안내서가 우토로 마을이 잊히지 않고 한국과 일본에서 더 큰 관심을 받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간절히 바란다"고 설명했다.


송혜교와 서경덕 교수의 한글 안내서 기증은 8년 전부터 시작됐다. 지금까지 전 세계 독립운동 유적지 17곳에 한글 안내서가 전달됐다.


서경덕 교수는 "전 세계에 퍼져 있는 대한민국 독립운동 유적지에 오랜 시간이 걸리더라도 한글 안내서를 다 기증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자고 송혜교와 약속을 했다"고 밝혔다.


rocky@tf.co.kr

0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2월 10일 [화]

[출석부]
야쿠르트 그랜드
[포인트경매]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