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악플의 밤 지상렬, 이수근 수호천사 사연 최초 공개! "지금 인기 내 덕분"

이슈와뉴스 | 2019.09.2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 제공 : JTBC2 ‘악플의 밤’ 제공
사진 제공 : JTBC2 ‘악플의 밤’ 제공

지상렬이 JTBC2 ‘악플의 밤’에서 이수근 수호천사로 나선 비화를 밝힌다.

악플을 양지로 꺼내 공론화시키는 과감한 시도로 온오프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는 JTBC2 ‘악플의 밤’(연출 이나라)은 스타들이 자신을 따라다니는 악플과 직접 대면해보고, 이에 대해 솔직한 속내를 밝히는 '악플 셀프 낭송 토크쇼’. 오늘(20일) 방송되는 13회에는 독보적인 언어 드리블을 자랑하는 ‘혀 메시’ 지상렬과 ‘프로 자숙러’ 천명훈이 출연, 이 세상 텐션을 뛰어넘는 입담으로 거침없는 악플 낭송을 펼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지상렬이 개그맨 이수근과의 남다른 인연을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지금의 이수근 내가 지켜줬다”는 의미심장한 말로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킨 지상렬은 “’1박 2일’ 출연 당시 이수근 캐릭터에 대한 제작진의 고민이 컸다”며 과거 ‘1박 2일’ 초창기 상황을 언급했다. 이어 “제작진한테 ‘수근이는 사람이라 짖지 않고 말할 줄 알잖아요’, ‘수근이도 언젠가 상근이 이상으로 짖을 날 올 거에요’라고 조언했다”며 버라이어티 초보 이수근의 인생 역전 뒤 자신의 남다른 보살핌이 있었다는 깨알 같은 비화를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와 함께 지상렬은 정글 같은 예능에서 ‘예능인 지상렬’로 독보적 존재감을 내뿜은 비법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지상렬은 “고정 없이 뜨내기로 10년 이상 연예계 활동하는 게 쉬운 일이 아니다”라고 운을 뗀 뒤 “하다 보니 점점 맷집이 생기더라”며 ‘연예계 유기 예능인 대표’의 남다른 생존법을 밝힌 것. 이에 천명훈은 “이게 상렬이 형의 생존 전략 같다”며 힘을 실어줬다고 전해져 지상렬이 직접 밝힌 ‘지상렬표 틈새 예능 공략법’은 무엇인지 궁금증을 높인다.
 
내가 읽어 내가 날려 버리는 악플 낭송쇼 JTBC2 ‘악플의 밤’ 13회는 오늘(20일) 저녁 8시 방송.

자동차보험비교견적사이트


자동차보험비교견적사이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사이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


자동차보험비교사이트


자동차보험비교


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사이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


실비보험비교


다이렉트자동차보험


자동차보험


암보험비갱신형


암보험비갱신형


다이렉트암보험


운전자보험비교사이트


실비보험


암보험비갱신형


실비보험비교사이트


실비보험비교


보험비교사이트


태아보험


어린이보험


실버보험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사이트


자동차보험비교견적사이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사이트


자동차보험료비교사이트


아이스크림홈런


장기렌트


장기렌트


아이스크림홈런


모두이사


모두이사


암보험비갱신형


비갱신형암보험비교


비갱신형암보험비교사이트


운전자보험비교


디제로킹 다이어트


디제로킹 다이어트


그릇세트

0 0

저작권자 ⓒ 이슈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0월 22일 [화]

[출석부]
빽다방 노말한 소프트
[포인트경매]
롯데리아 모바일금액권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