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웰컴2라이프, 예측불가 美친 전개! 임지연 이복오빠, 과거사건 용의자 등장!

임종태 기자 | 2019.08.20 | 신고 신고
조회 : 42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 : MBC ‘웰컴2라이프’ 방송화면 캡쳐
사진 : MBC ‘웰컴2라이프’ 방송화면 캡쳐

MBC ‘웰컴2라이프’ 임지연의 이복오빠가 과거 ‘보육원 집단 살인사건’의 용의자라는 사실이 드러나 충격을 선사했다.

전날(19일) 방송된 ‘웰컴2라이프’(연출 김근홍/ 극본 유희경/ 제작 김종학프로덕션) 9-10회에서는 라시온(임지연 분)의 이복오빠 안수호(김형범 분)가 범인으로 지목된 10년 전 ‘보육원 집단 살인사건’과 닮은 꼴인 ‘남혜정 살인사건’이 발생해 긴장감을 전파했다.
 
이재상은 라시온의 오빠가 자신이 시보 시절 맡았던 세경보육원 집단 살인사건의 범인으로 지목된 안수호 원장이라는 사실에 충격을 금치 못했다. 10년 전 세경보육원의 아이들을 죽이고 건물을 폭발시킨 집단 살인이 일어났고, 이후 홀연히 자취를 감춘 보육원 원장 안수호가 용의선상에 오르게 된 것. 이때 라시온은 뉴타운 개발을 위해 안수호의 토지가 필요했던 장도식(손병호 분)을 범인으로 지목했지만 장도식은 유유히 수사망을 벗어났다. 이에 검찰은 아직까지도 행방이 묘연한 안수호를 진범으로 특정 짓고 수사 중인 상황.
 
이 가운데 세경보육원 집단 살인사건과 유사한 ‘남혜정 살인사건’이 발생해 관심을 높였다. 언론에 노출되지 않았음에도 연수 부분을 둔기로 강타한 살인법부터 엎드려 있는 사체까지 동일함에 따라 또 다시 용의자로 떠오른 안수호. 이때 특수본은 남혜정이 살고 있는 보육원 원장 ‘약지엄마’ 박연지(이상민 분)로 하여금 장도식이 바벨생명공학센터 건설을 위해 그를 협박하고 있다는 사실을 듣고 수사 촉을 곤두세웠다. 동시에 남혜정의 옷에서 건설 자재로 쓰이는 모래 성분이 발견됨에 따라 센터부지를 찾은 라시온은 “그때랑 너무 똑같습니다”라며 날 선 눈빛을 번뜩였다. 이에 장도식의 이름이 동일하게 언급되고 있는 ‘세경보육원 집단 살인사건’과 ‘남혜정 살인사건’의 범인이 누구일지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또한 윤필우(신재하 분)의 등장에도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그는 장도식과 후원의 연을 맺고 있는 바이오 제약회사 바벨 컴퍼니의 대표. 하지만 윤필우는 입국하는 자신을 마중 나온 장도식을 냉랭한 눈빛으로 쳐다보는가 하면, 박기범(김중기 분)을 나긋한 말투로 압박하는 등 서늘한 면모로 긴장감을 전파했다. 이에 그가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관심이 높아진다.
 
그런가 하면 이재상은 현실 세계로 돌아갈 수 없을 지도 모른다는 예감에 심란함을 감추지 못했다. 심장을 부여잡고 쓰러진 그는 현실 세계의 자신과 똑같은 상황에 놓여있는 수사관이 심정지를 일으켰고, 이로 인해 식물인간이 될 가능성이 높다는 사실을 듣고 충격에 빠졌다. 더욱이 강윤기(한상진 분)로부터 로펌 영입 제안을 받은 이재상은 ‘돌아갈 수 없다면, 선택해야 한다. 내가 살고 싶은 인생을’이라며 깊은 고민에 빠졌다. 이에 말미 특수본 회의 도중 이재상은 “오늘 부로 검사 때려친다구요”라며 ‘이재썅변’ 컴백 선언을 하는 차갑고 단호한 미소로 시선을 강탈했다. 이에 이재상이 평행 세계에서 ‘이재썅변’으로 현실 세계를 재현할지, 그의 앞날에도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
 
이처럼 ‘웰컴2라이프’는 살인범으로 지목된 채 자취를 감춘 임지연 오빠의 존재부터 베일에 싸인 유사한 두 건의 살인사건, 정지훈의 썅변 컴백 선언까지 충격과 소름의 연속인 쫄깃한 전개로 시청자들의 심박수를 무한 상승케 만들고 있다. 특히 정지훈-임지연 등 배우들의 호연이 극의 몰입도를 더욱 높이고 있다. 정지훈은 코믹하고 편안한 모습을 보여준 한편 자신을 불러들인 로펌 대표 한상진 앞, 썅변 컴백 선언을 하는 순간 등에서 싸늘하게 돌변한 눈빛과 미소로 숨멎을 유발했다. 임지연 또한 불길 앞에서 하나밖에 없는 오빠와 사랑스런 조카를 잃은 슬픔을 폭발시킨 처절한 오열 연기부터 눈빛으로 냉기를 뿜어내며 분노를 억누르는 모습까지 완벽히 소화해내며 보는 이들의 시선을 떼지 못하게 했다.
 
이에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에서는 “매회 시간가는 줄 모르고 봄”, “연기가 쫀득해서 절로 빨려 들어가네요. 다음 회가 기다려져요”, “시간가는 줄 모르고 봤네”, “한번도 안 본 사람은 있어도 한번만 본 사람은 없는 드라마. 진심 꿀잼”, “몰입감 짱입니다! 이렇게 열정적으로 드라마 보기 오랜만” 등 호평을 쏟아냈다.
 
한편,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9일 방송된 ‘웰컴2라이프’는 수도권 시청률 5.8%, 전국 시청률 5.0%(10회 기준)를 기록했다. 광고계 주요 지표인 2049 시청률은 1.9%를 기록했다.
 
MBC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는 자신의 이득만 쫓던 악질 변호사가 사고로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가 강직한 검사로 개과천선해 펼치는 로맨틱 코미디 수사물. 오늘(20일) 밤 8시 55분에 11-12회가 방송된다.

0 0

저작권자 ⓒ 이슈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9월 18일 [수]

[출석부]
뚜레쥬르 3천원권
[포인트경매]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