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힙합 트로트 여전사 구수경 골든 마이크 빛냈다

국제뉴스 | 2019.08.2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데뷔곡 '청실홍실'도 역주행 인기, 방송 라디오서 인기


다수 가요제에서 대상 휩쓴 실력자

   
▲ 사진/'골든마이크'를 통해 트로트계 혜성으로 떠오른 구수경

(서울=국제뉴스) 이성호기자= 걸그룹 출신 구수경이 '골든마이크'를 통해 트로트계의 혜성으로 부각되고 있다.


KNN과 9개 지역 민영방송사가 공동 기획한 경연 프로그램 'K트롯 서바이벌 골든마이크'에 출전한 구수경은 신인답지 않은 무대 매너와 뛰어난 가창력을 선보이며 본선에 진출했다.


구수경은 예선 라운드에서 김연자의 '밤열차'와 윤수일의 '황홀한 고백'을 불러 심사위원으로부터 극찬을 받기도 했다.


구수경은 지난해 정규 1집 '청실홍실'의 타이틀곡 '청실홍실'을 발표하며 성인가요계에 출사표를 던졌다.


'청실홍실'은 싱어송라이터 추가열이 작사작곡한 곡으로 화제가 됐었으며 추가열과의 듀엣 곡 'Home'도 각종 방송과 라디오에서 호평을 받기도 했다.


구수경은 "경연 프로그램인 '골든 마이크'를 통해 트로트 가수로 한단계 성장한 느낌이다. 많이 부족한 저에게 큰 경험과 공부가 된 것 같다"고 말했다.


구수경은 또 "트로트에 대한 애정이 한층 더 생긴 것 같다. 보다 큰 무대에서 저를 사랑해 주신 팬들과 만나보고 싶다"고 덧붙였다.


'골든마이크'를 통해 트로트 힙합여전사란 닉네임을 얻기도 한 구수경은 '제12회 현인가요제' '청소년 트로트 가요제' 등 다수의 가요제에서 대상을 휩쓸며 샛별처럼 성인가요계에 등장해 주목을 받았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소주연‧김민재, 귀여움 폭발한 ‘아무노래’ 챌...
배우 소주연과 김민재가 ‘아무노래’ 챌린지에 동참해 남다른 매력을 뽐냈다.소주연은 28일 자신의 인스타...
달리던 택배 화물차서 불...전국 ...
Your browser does not support the video tag.[앵커]고속도로...
클롭의 소신 “인기 없는 결정 내...
[스포탈코리아] 채태근 기자= 위르겐 클롭...
산으로 간 '불청외전'‥히든카드 ...
[OSEN=김수형 기자]'불청외전'이 특집으로 펼쳐진 가운데, 모두...
‘리니지m인벤’ 29일 정기점검 업...
리니지m인벤 홈페이지 [한스경제=고예인 기자] 리니지2M 인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월 29일 [수]

[출석부]
미샤 3천원권
[포인트경매]
굽네 고추 바사삭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