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문보미 hb엔터테인먼트 대표, 홈페이지서 구혜선 프로필 삭제

조성진 기자 | 2019.08.19 | 신고 신고
조회 : 1,823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한국스포츠경제=조성진 기자] 구혜선 안재현 부부의 이혼 갈등에 문보미 HB엔터테인먼트 대표가 관련됐다는 의혹이 커지고 있다.


지난 18일 구혜선 안재현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 측은 "구혜선이 먼저 이혼을 원했다"는 내용의 보도자료를 배포했다.


하지만 구혜선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에 변심한 남편은 이혼을 원하고 있지만 자신은 가정을 지키겠다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이와 함께 남편 안재현과 문보미 HB엔터테인먼트 대표가 카톡으로 자신을 욕한 사실을 알게 됐다고 공개했다. 또 구혜선이 공개한 메시지에는 "원한다면 계약 해지 해주겠다"는 HB엔터테인먼트 입장과 두 사람 이혼 이유가 담겨 있었다.


이같은 소식에 네티즌들은 "뒷담화하는 건 치사한 일 같다" "혹시나 상대방이 무엇을 잘못했더라도 당사자 뒤에서 욕하는 것은 좋지 않은 일인 듯" "구혜선은 남편 안재현 때문에 YG엔터테인먼트에서 HB엔터테인먼트로 소속사까지 옮겼는데 이게 무슨 일?"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19일 오전 7시 30분 기준 HB엔터테인먼트 홈페이지 접속 시도 시 ‘페이지 로딩이 잠시 지연되었습니다’라는 문구가 등장하며 홈페이지 접속이 지연되고 있다. 이날 구혜선 프로필은 HB엔터테인먼트 홈페이지에서 삭제된 상태다. 안재현은 프로필은 아직 남아있다.

0 0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9월 17일 [화]

[출석부]
꼬북칩
[포인트경매]
빽다방 내가쏜다소세지빵야빵야(ICED) (소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