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불청 015B 김태우의 사랑학개론 최고의 1분

박슬기 | 2019.06.19 | 신고 신고
조회 : 341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김태우는 지난 18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 출연했다. /SBS '불타는 청춘' 캡처
김태우는 지난 18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 출연했다. /SBS '불타는 청춘' 캡처

김태우, 아내와 행복한 결혼생활...최고 시청률 9%

[더팩트|박슬기 기자] 015B 김태우가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 깜짝 등장했다.


18일 방송된 '불타는 청춘'에서는 출연진 최초로 유부남 김태우가 출연했다. 결혼 8년 차 김태우는 아내에게 "외박을 안 하면 무슨 짓을 해도 괜찮다"는 허락을 받고 왔다며 "콘서트 이후 다시 오고 싶었고, 보고 싶었다"며 멤버들에게 인사를 건넸다.


김태우는 평소 아내에게 매일 아침 커피를 내려주고 아침밥을 챙겨준다며 멤버들에게도 모닝 드립 커피와 치킨 카레를 건넸다. 구본승은 김태우에게 "연예계 대표 잉꼬부부인 최수종&하희라, 차인표&신애라 그 뒤를 잇는 스윗 남편이다"며 부러워했다.


멤버들은 등나무 아래 평상으로 자리를 옮겨 치킨 카레와 유부초밥을 먹으며 김태우에게 '결혼생활'에 대한 궁금증을 쏟아냈다. 이의정이 부부싸움 후 어떻게 화해하는지 묻자 김태우는 "아내와 싸울 때도 있지만. 서로 잘못한 걸 인정하고 사과하는 편이다. 또 아내에게 '실망이에요'. '이러면 곤란해요'라는 말을 들으면 가장 무섭다. 아내의 인격이 평소 좋기 때문에 저런 이야기를 들으면 무섭다"고 밝혔다.

'불타는 청춘' 멤버들은 김태우와 그의 아내의 행복한 결혼생활에 부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처
'불타는 청춘' 멤버들은 김태우와 그의 아내의 행복한 결혼생활에 부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처

이어 김태우는 "나는 세상에서 가장 좋아하는 음식이 닭다리였다. 집안 어른들도 양보했을 정도로 제사를 지낼 때 백숙의 닭다리는 늘 내 차지였다. 하지만 결혼 후 아내가 닭다리를 좋아했다. 그래서 결혼 후부터 난 닭가슴살만 먹는다. 아내가 먹는 게 너무 예쁘다"라고 말했다.


이걸 모르고 있던 아내가 "본가에 가서 닭볶음탕을 먹는데 어머님이 '우리 태우 닭다리 좋아하지'라고 했을 때. 와이프는 '어?'라고 느꼈다. 이후 아내는 '닭다리 좋아했어요?'라고 물어서 '예전에는 좋아했어'라고 말했다"고 언급했다.


사랑하면 취향까지 양보할 줄 아는 김태우의 감동 사연에 권민중은 "목소리에 진심이 너무 담겨있다"며 눈물로 응답했다. 이 장면은 순간 분당 최고 시청률 9%를 기록했다.


한편 '불타는 청춘'은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psg@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0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7월 17일 [수]

[출석부]
바나나 우유
[포인트경매]
KFC 크리스피치킨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