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주상욱·한채영 측 "추가세금 완납 예정...심려 끼쳐 죄송"

남기두기자 | 2019.05.27 | 신고 신고
조회 : 71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배우 주상욱과 한채영이 수억원의 세금을 추징당했다.


양측은 성실히 납부하겠다는 입장을 말했다. 


국세청은 지난 4월, 주상욱과 한채영 등 연예인을 비롯해 유명 유튜버와 프로 운동선수 등 신종 고속득사업자 176명에 대한 전국 동시 세무조사에 착수했다. 

이 같은 비정기 세무조사를 종료한 국세청은 주상욱고 한채영에게 억대에 달하는 세금을 추징하였다. 


두 사람에 추징된 금액은 대부분 소득세로 알려졌다.

이에 주상욱의 소속사 윌엔터테인먼트는 27일 "세무조사를 성실히 마친 상태"라며 "세법상 필요 경비로 인정되는지 여부에 관한 사실 판단상의 차이 등으로 인해 세금을 추가로 부과한다는 통지를 받았다. 추가 세금은 고지 받는 즉시 전액 납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한채영의 소속사 비에스컴퍼니는 "이번 세무조사 후 필요경비 계상금액 중 세법상 필요경비로 인정되는지 여부에 관한 사실판단상의 차이 등으로 세금을 추가로 부과한다는 통지를 받았다"고 "추가세금은 고지 받는 즉시 성실히 전액 납부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세무 관련 사항들에 주의를 기울여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0 0

저작권자 ⓒ RTK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9월 23일 [월]

[출석부]
GS25 2천원권
[포인트경매]
뚜레쥬르 3000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