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미담제조기, 전역을 명 받았습니다!" 강하늘이 온다

박슬기 | 2019.05.23 | 신고 신고
조회 : 428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배우 강하늘이 20개월간의 군 복무를 마치고 23일 만기 전역했다. /쇼노트 제공
배우 강하늘이 20개월간의 군 복무를 마치고 23일 만기 전역했다. /쇼노트 제공

강하늘 "시원한 맥주 한 캔 제일 먹고 싶다"

[더팩트|박슬기 기자] 연예계 '미담제조기'로 소문난 배우 강하늘이 드디어 연예계로 돌아온다.


강하늘은 23일 오전 충남 계룡시 계룡대 근무지원단 육군 헌병대대에서 복무를 마치고 만기 전역했다. 그는 자신을 기다리고 있는 팬들과 취재진 앞에서 쑥스러운 미소를 지으며 모습을 드러냈다. '미담 제조기' 답게 그는 곳곳에 있는 팬들에게 다가가 직접 악수를 하고, 인사를 하는 등 '훈훈'한 모습을 보였다.


군 복무 기간 동안에도 강하늘의 미담은 계속됐다. 휴가 기간에 나와 아버지 가게 일을 도와줬다는 이야기가 알려지면서 관심을 받은 것이다.


강하늘은 이날 취재진에게 "먼 곳까지 찾아와주셔서 감사하다"며 "군 생활 동안 정말 많은 공부가 됐고 즐겁고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가장 먹고 싶었던 음식'으로 "시원한 맥주 한 캔을 사겠다"고 했다.

강하늘은 전역 후 차기작으로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을 선택했다. /김세정 기자
강하늘은 전역 후 차기작으로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을 선택했다. /김세정 기자

강하늘은 또 "군 생활하는 동안 그룹 러블리즈와 트와이스, 레드벨벳에게 의지를 많이 했다"고 말했다. 2017년 9월 MC승무헌병으로 자원입대한 강하늘은 충남 논산훈련소에서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뒤 계룡대 근무지원단 육군 헌병대로 자대 배치를 받아 20개월간 복무했다.


그는 복무 기간 동안 육군 본부가 제작한 뮤지컬 '신흥무관학교'로 대중을 만나기도 했다. 또 지난해 현충일 추념식에서는 임시완 주원 지창국과 애국가를 제창했다. 지난 4월 '제100주년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기념식'에서는 이야기꾼으로 나서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꿈'을 주제로 임시정부 역사를 전했다.


한편 강하늘은 전역과 동시에 차기작에 투입된다. '쌈, 마이웨이'를 쓴 임상춘 작가의 신작 '동백꽃 필 무렵'에 출연한다. '동백꽃 필 무렵'은 과거 있는 여자 동백과 그를 중심으로 얽힌 세 남자 좋은 놈, 나쁜 놈, 치사한 놈의 이야기를 그린다. 공효진과 호흡을 맞춘다.


psg@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0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9월 16일 [월]

[출석부]
야쿠르트 그랜드
[포인트경매]
CU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