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홍현희 부친상 ‘그의 곁을 지켜준 남편’

서나리 기자 | 2019.05.20 | 신고 신고
조회 : 638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사진=홍현희 인스타그램 캡쳐

개그우먼 홍현희가 지난 19일 부친상을 당해 큰 슬픔에 빠졌다.


홍현희 소속사 싸이더스HQ 관계자는 20일 “홍현희가 지난 19일 부친상을 당했다. 빈소는 서울아산병원에 마련됐다”라고 밝혔다.


홍현희는 남편 제이쓴(본명 연제승)과 함께 슬픔 속에서 조문객을 맞을 준비를 하고 있다. 발인은 오는 22일이다.


한편, 지난해 10월 결혼한 홍현희와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은 현재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 등에 출연하며 행복한 결혼생활을 이어가고 있는 중에 갑작스럽게 비보를 접하게 됐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6월 17일 [월]

[출석부]
너구리 큰사발
[포인트경매]
이마트24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