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TF현장] "눈물 펑펑" EXID, 오열 사태에 WE 녹음 중단된 이유는?(영상)

김희주 | 2019.05.15 | 신고 신고
조회 : 220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걸그룹 EXID가 신곡 'ME&YOU'를 발표하며 컴백한다. /이동률 기자
걸그룹 EXID가 신곡 'ME&YOU'를 발표하며 컴백한다. /이동률 기자

EXID, 15일 신곡 'ME&YOU' 발매

[더팩트|김희주 기자] "한 멤버가 너무 울어서 곡 녹음이 중단된 적 있다는 제보를 들었는데요, 그게 과연 누구일까요?"


걸그룹 EXID가 전환기를 앞두고 작업하던 중 심경의 변화를 겪고 결국 눈물을 흘렸던 당시를 회상했다. 정화는 팬송 'WE ARE..' 녹음 당시 솔지가 울음을 터트렸던 에피소드를 공개하며 'WE' 앨범 준비 중 멤버들이 느낀 감정과 생각들을 말하는 시간을 가졌다.


15일 오후 4시 서울 이태원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EXID 미니 앨범 'WE' 발매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행사는 포토타임, 'ME&YOU' 무대, 토크타임 순으로 진행됐다.

솔지는 'WE' 앨범 수록곡 'WE ARE..' 녹음을 하며 눈물을 흘렸다고 밝혔다. /이동률 기자
솔지는 'WE' 앨범 수록곡 'WE ARE..' 녹음을 하며 눈물을 흘렸다고 밝혔다. /이동률 기자

'WE'는 EXID 다섯 멤버가 모두 현 기획사에 소속된 채로는 마지막으로 발표하는 앨범이다. 앞서 지난 3일 소속사 바나나컬쳐 엔터테인먼트는 EXID 멤버 중 하니와 정화가 5월을 끝으로 재계약이 만료되며 새 보금자리를 찾아 떠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활동 후 하니와 정화는 다른 기획사에 소속된 채 그룹 완전체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EXID는 이날 'WE' 수록곡이자 멤버 전원이 작사·작곡에 참여한 팬송 'WE ARE..' 작업 당시를 설명했다. 먼저, 하니는 조심스럽게 "LE 언니가 이 곡 가사를 다함께 쓰자고 먼저 제안했다. 그래서 어떤 이야기를 담고 싶은지 생각 정리를 한 다음 그 내용을 대화 메신저로 전송했다"며 운을 띄웠다. 이어 그는 "그런데 그걸 쓰는데 눈물이 나더라. 그때 조금 많이 울었다"고 고백하며 미소를 지었다.


나머지 멤버들은 처음 듣는 사실인 듯 "울었다고요?"라고 되물으며 당황한 표정을 지었다. LE가 "저희가 모르게 우셨군요?"라고 묻자 하니는 "네. 울었다고 하면 놀릴 거였잖아요"라고 말하며 분위기를 밝게 풀어냈다.

하니는 'WE ARE..' 가사를 쓰며 눈물을 흘렸다고 밝혔다. /이동률 기자
하니는 'WE ARE..' 가사를 쓰며 눈물을 흘렸다고 밝혔다. /이동률 기자

이를 듣던 정화는 "그런데 운 사람이 또 있잖아요? 제가 듣기로는 어떤 멤버가 너무 울어서 팬송 녹음이 중단된 적이 있다는 제보를 들었는데요. 그렇죠, 솔지 씨?"라고 말했다. LE 또한 "솔지 언니가 아예 두 손으로 얼굴을 가리고 펑펑 울었다고 하던데요?"라고 장난스럽게 말하며 솔지를 쳐다봤다.


이에 솔지는 "눈물이 너무 나올 때는 눈을 틀어막잖아요, 그렇게 했어요. 정말 뭉클하고 슬펐거든요. 아무래도 저희 이야기를 담은 노래다 보니까 울었던 것 같아요"라고 설명했다.


이렇듯 'WE'는 EXID 멤버들이 잠깐의 재정비 시간을 갖기 전, 현 소속사에서 다섯명 모두가 소속된 채 발표하는 마지막 앨범이다. 이날 멤버들은 '해체' '완전체로서 마지막으로 발표하는 앨범' 등 그동안 팬들과 대중 사이에서 제기되고 있는 여러 궁금증들에 관해 확실하게 짚고 넘어가는 시간을 가졌다.

LE는 EXID가 앞으로도 계속 5인조로 활동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동률 기자
LE는 EXID가 앞으로도 계속 5인조로 활동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동률 기자

LE는 두 팔로 'X'(엑스)자를 만들고 "일단 이것부터 먼저 말하겠다. 절대로 3인조로 돌아올 일은 없다. 이번 앨범이 5인조로서 마지막으로 활동하는 것도 아니다"며 단호하게 말했다. 이어 LE는 "저희가 데뷔 초부터 롤모델로 꼽은 분들이 신화 선배님들이다. 그분들처럼, 정화와 하니가 타 소속사로 이적해도 5인조로 계속 활동을 이어갈 것이다"고 설명했다.


솔지 또한 "서로 다른 소속사에 있으면서 한 그룹으로 앨범이 발매되는 게 쉬운 일이 아니라는 것은 안다. 하지만 5인조로 팬들에게 다시 돌아가는 방법을 열심히 모색 중이다"고 덧붙였다. 정화 또한 "조만간 그 부분에 관해서는 입장을 정리해 발표할 테니 조금만 기다려달라"고 말했다.

EXID의 새 앨범 'WE' 타이틀 곡 'ME&YOU'과 수록곡들은 15일 오후 6시에 공개됐다. /이동률 기자
EXID의 새 앨범 'WE' 타이틀 곡 'ME&YOU'과 수록곡들은 15일 오후 6시에 공개됐다. /이동률 기자

또한 이날 EXID는 전환기를 앞두고 아쉬운 마음 보다는 새 시작을 앞둔 초심 가득한 마음가짐으로 쇼케이스를 이끌어갔다. 그룹 특유의 강한 어투의 가사와 서정적인 멜로디로 시작되며 카리스마 넘치는 'DROP'으로 이어지는 반전이 돋보이는 곡이자 타이틀인 'ME&YOU' 무대 또한 라이브로 소화하며 이번 활동을 향한 열정을 내비쳤다.


"마지막이라는 말로 집중되기 보다는, 소중하고 멋진 활동으로 대중에게 기억되고 싶다. 'WE'는 우리에겐 새로운 시작이다"는 이들의 말처럼, EXID는 15일 새 앨범 'WE'를 발매하며 '개인보다는 우리'라는 메시지를 대중에게 전달하며 활동에 집중할 예정이다.


heejoo321@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0 0

저작권자 ⓒ 더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5월 25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CU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