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홍진영 언니 홍선영 직업, 의류 사업도 했다? PD도 놀란 재주

정한샘 기자 | 2019.04.28 | 신고 신고
조회 : 4,343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캡처

홍진영 언니 홍선영의 직업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최근 SBS ‘미운우리새끼’에서 홍진영의 언니 홍선영은 일반인으로 출연해 남다른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이에 그의 직업에 자연스럽게 관심이 모이고 있다.


앞서 해당 프로그램에서 홍진영의 언니 홍선영은 성악 전공자이며, 한때 의류 사업을 할 정도로 예술감각이 탁월하다고 언급됐다. 하지만 정확한 직업은 드러나지 않았다.


홍진영의 언니 홍선영을 섭외한 ‘미운우리새끼’ 곽승영 PD는 한 언론 매체를 통해 “과하지 않게, 담백하게 담아내려 노력했고, 촬영 전부터 두분과 얘기도 많이 나눴다”고 말했다.


이어 “정도 많고 마음이 여린 사람”이라며 “진영씨가 생활하는 모습을 찍어야 하는데 언니가 같이 살고 있다 보니 ‘평소 하던대로 하면 된다’, ‘처음에는 어렵지만 카메라 신경 쓰지 말고 편하게 하면 된다’고 얘기를 많이 했다”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그러면서 “그러다 보니 언니가 재주가 정말 많고 보여줄 것이 많다는 것을 알게 됐다”며 “노래만 불러도 눈길이 갈 정도로 매력있는 사람”이라며 털털한 성격과 남다른 요리 솜씨에 극찬을 보냈다.


한편, 28일 방영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 홍진영의 언니 홍선영의 놀라운 가창력이 공개되면서 향후 직업으로 가수를 선택할 가능성이 제기됐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9월 23일 [월]

[출석부]
GS25 2천원권
[포인트경매]
뚜레쥬르 3000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