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권나라, 다이어트 자극=과거의 나라?

국제뉴스 | 2019.04.2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사진=권나라 인스타그램

권나라가 완벽한 미모로 대중 앞에 섰다.


권나라는 걸그룹 헬로비너스 출신으로 다재다능한 끼를 발산하고 있다. 특히 권나라는 ‘수상한 파트너’, ‘나의 아저씨’, ‘친애하는 판사님께’, ‘닥터 프리즈너’ 등 다수의 작품을 통해 연기력을 인정 받았다.


그뿐만 아니라 권나라는 매 작품마다 이미지 변신에 성공하며 대중에게도 신선함을 주고 있다. 권나라의 미모 비결은 무엇일까.


권나라는 과거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나의 데뷔 초 사진이 나에겐 다이어트 자극제다”라며 “그 사진들을 보면 다이어트 의욕이 절로 생긴다”고 말했다.


나라는 “몸매만 유독 주목 받는 것에 거부감은 없냐”는 질문에 대해 “전혀 없다”며 “그저 감사한 일”이라고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덧붙여 “그런 관심 덕에 나 역시 자기 관리에 열중하고 있다”고 답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0월 22일 [화]

[출석부]
빽다방 노말한 소프트
[포인트경매]
롯데리아 모바일금액권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