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정가은, 복통으로 응급실행 “지영아 도와줘서 고마워”

박창욱 기자 | 2019.04.21 | 신고 신고
조회 : 53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방송인 정가은이 19일 복통으로 응급실을 간 가운데 이를 도와준 절친이자 배우 하지영에게 고마움을 표시했다./ 정가은 인스타그램
방송인 정가은이 19일 복통으로 응급실을 간 가운데 이를 도와준 절친이자 배우 하지영에게 고마움을 표시했다./ 정가은 인스타그램

[한국스포츠경제=박창욱 기자] 방송인 정가은이 절친인 배우 하지영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정가은은 19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병원에서 링거를 맞고 있는 정가은의 모습과 함께 의자에 앉아 곤히 잠이 든 하지영의 모습이 담겼다.


정가은은 "어젯밤 느닷없는 복통으로 응급실을 가야했는데 소이 돌봐줄 사람이 없어서 엄마는 집에 계셔야 해서 절친 하지영에게 급 SOS를 쳤는데, 근처에서 밥을 먹고 있던 지영이는 자리를 박차고 번개보다 빨리 나에게 와줬다"고 설명했다.


더불어 정가은은 하지영에게 "너무 아파 고맙단 말 할 정신도 없이 병원을 가서"라며 "진짜 난 너 없으면 어쩔 뻔"이라고 전했다.

0 0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8월 19일 [월]

[출석부]
빽다방 소세지빵
[포인트경매]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