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김병철, 이렇게 호흡이 좋을 줄은... 윤세아와 어떻게 될 지 몰라?

정한샘 기자 | 2019.03.15 | 신고 신고
조회 : 36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사진: 방송 캡처

김병철이 '해피투게더4'에 출연해 윤세아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에서는 김병철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병철은 "윤세아에게 생일축하 노래를 불러줬다"라며 "아무도 모른다. (마음) 닫은 적 없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윤세아는 김병철에 대해 "그렇게 호흡이 좋을 줄은 몰랐다. 서로 의지하고 배려하면서 촬영했던 것 같다"라고 전했다.


이어 윤세아는 "사실 드라마에서는 서로 너무 다른 곳을 바라보는, 부부 사이가 제일 안 좋은 커플이지 않았나. 다행히 재밌게 잘 표현했고, 블랙코미디의 진수가 아니었나 싶다. 또 사람들이 파국부부라는 호칭을 지어줬는데 그 말이 너무 귀엽다. 둘이 눈이 마주쳐야 하는데 사이가 안 좋아서 서로 시선을 빼면서 합을 맞추는 부부였다. 촬영 들어가면 사이가 틀어지고 그 전에는 오누이 같았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0 0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확인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3월 26일 [화]

[출석부]
빙그레 바나나맛 우유
[포인트경매]
CU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