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동물의 사생활’ 에릭남, 펭귄 밀착 관찰 시작 ‘두근두근 카메라 개시’

임종태 기자 | 2019.01.11 | 신고 신고
조회 : 79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 : KBS 2TV ‘은밀하고 위대한 동물의 사생활’
사진제공 : KBS 2TV ‘은밀하고 위대한 동물의 사생활’

‘동물의 사생활’ 에릭남이 펭귄의 은밀한 사생활을 카메라에 담는다.

KBS 2TV ‘은밀하고 위대한 동물의 사생활’(이하 ‘동물의 사생활’) 펭귄 편이 다채로운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끌고 있다. 초절정 귀여움을 자랑하는 동물 주인공 펭귄과 문근영, 김혜성, 에릭남이 만들어내는 찰떡 케미가 시너지를 발휘하고 있는 것. 아기자기하고 귀여운 매력이 가득한 ‘동물의 사생활’ 펭귄 편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오늘(11일) 방송되는 ‘동물의 사생활’ 7회에서는 펭귄 다큐멘터리 촬영을 본격 시작하는 문근영, 김혜성, 에릭남의 모습이 그려진다. ‘펭귄의 하루’를 담고 싶은 문근영 연출의 지휘 아래, 예측불가 펭귄의 일상과 그들의 놀라운 야생 생태계가 시청자들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안길 예정이다.
 
펭귄 다큐멘터리 촬영에서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펭귄들이 놀라지 않게 그들의 모습을 생생하게 담아내는 것이다. 이를 위해 ‘동물의 사생활’ 팀은 카메라가 장착된 ‘스파이 펭귄캠’을 의뢰, 제작했다. 에릭남은 스파이 펭귄캠 조정을 맡아, 펭귄의 일상을 밀착 관찰해 카메라에 담아낼 전망이다.
 
이와 관련 공개된 사진에는 스파이 펭귄캠을 개시하는 에릭남의 모습이 담겨 있어 두근두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에릭남은 펭귄과 똑같이 생긴 스파이 펭귄의 모습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고. 또 즉석에서 ‘귄귄이’라고 스파이 펭귄의 이름을 작명하는 재치와 넉살로 웃음을 선사했다고 한다.
 
이와 함께 펭귄 무리 속에 자연스럽게 들어간 스파이 펭귄의 모습 역시 시선을 사로잡는다. 크루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출격한 스파이 펭귄. 과연 무리 속에 홀연히 등장한 스파이 펭귄에 진짜 펭귄들은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 뿐만 아니라 스파이 펭귄의 시선으로 담아낼 생생한 펭귄들의 일상이 궁금하고 기다려진다.
 
한편 ‘동물의 사생활’ 7회에서는 펭귄의 절체절명의 순간과 마주하는 크루들의 모습이 그려진다. 천적인 도둑갈매기에게 알을 뺏길 위기에 처하는 펭귄을 목격하게 되는 것. 본격적으로 펭귄 다큐 촬영에 돌입하는 문근영, 김혜성, 에릭남의 모습은 오늘(11일) 밤 8시 55분 KBS 2TV ‘동물의 사생활’에서 펼쳐진다.
0 0

저작권자 ⓒ 이슈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6월 18일 [화]

[출석부]
죠스떡볶이 1인분
[포인트경매]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