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박나래, 매니저..내년 대상 힘들 듯? (1)

국제뉴스 | 2018.12.3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사진=박나래 SNS

박나래가 '올해의 예능인 상'에 그쳤다.


29일 생방송으로 진행된 '2018 MBC 연예대상'에서 박나래는 대상후보에게 수상되는 '올해의 예능인 상'을 받았다.


이날 대상의 트로피는 이영자에게 돌아갔다.


앞서 박나래의 매니저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패러디한 대상 후보들의 매니저 인터뷰에서 "대상을 받았으면 좋겠습니다"라며 솔직한 마음을 털어놨다.


매니저는 그가 정말로 열심히 했다면서도 "2년 연속 대상 후보인데 이번에 못 타면 내년은 기회가 없을 것 같다"며 머쓱해했다. 이어 상을 타면 무엇을 할 것 같냐는 질문에 "술 마실 거예요, 못 타면 속상해서 마실 거고"라고 답해 웃음을 안기기도.


이에 민망해하던 그는 '올해의 예능인상' 수상소감에서 "매니저가 곧 퇴사할 것 같아요"라고 재치있게 화답했다. 이어 해당 상 수상에 대해 감사인사를 전하며 90도로 인사하고 무대를 내려왔다.

1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0월 22일 [화]

[출석부]
빽다방 노말한 소프트
[포인트경매]
롯데리아 모바일금액권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