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MBN <설렘주의보> 천전명-윤은혜, 10월 31일 수요일 첫 방송 확정

권선영 기자 | 2018.10.12 | 신고 신고
조회 : 156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오는 10월 31일(수) 새롭게 선보일 MBN '설렘주의보'(제작 (유)설렘주의보)는 독신주의 철벽남인 스타닥터 차우현(천정명 분)과 연애 지상주의자인 톱 여배우 윤유정(윤은혜 분)가 각자의 말 못할 속사정으로 가짜 스캔들을 만들어 내면서 벌어지는 예측불허 위장 로맨스 드라마다.

|천정명은 스펙 짱짱한 여자들의 숱한 대시에도 눈 하나 깜빡하지 않는 스타 닥터 '차우현' 역을 맡았다. 아이돌 부럽지 않게 잘 나가는 그지만 정작 연애에는 별 관심이 없는, 사랑도 여자도 믿지 않는 독신주의 철벽남이다. 


극 중 윤은혜는 톱 여배우 '윤유정' 역으로 분한다. 로코의 여왕이라 불리는 톱스타지만 실상은 '연애 바보', '연애 무식자'다. 드라마와 영화 속에서는 늘 해피엔딩인 연애가 현실에서는 늘 지독한 새드엔딩이다. 그러나 운명의 남자를 만나 가슴 따뜻한 사랑에 푹 빠지고 싶은 로망을 안고 사는 연애지상주의자다.

겉으로는 무엇 하나 부족할 것 없어 보이지만 '사랑' 때문에 힘겨워하는 두 남녀가 위장 연애를 시작하면서 서로를 이해해가고 사랑에 대해 알아가면서 많은 이들의 공감대를 자극, 대리 설렘까지 불러일으킬 전망이다.

무엇보다 천정명은 '마스터-국수의 신', '하트 투 하트', '여우야 뭐하니', 등 수 많은 작품에서 활약해왔다. 여심을 저격하는 비주얼과 설렘 포인트를 자극하는 눈빛 연기로 '차우현'을 표현해낼 천정명이 드라마 팬들의 기대지수를 높인다.


윤은혜 역시 '보고싶다', '아가씨를 부탁해', '커피프린스 1호점', '궁' 등 멜로와 로코를 넘나들며 이미 국내 대표급 로코퀸의 입지를 다져왔다. 특유의 사랑스러움과 개성 넘치는 연기력으로 그녀가 그려낼 '윤유정'에 대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관계자는 "로맨스 장르에서 두각을 나타냈던 두 사람과 함께 하게 돼 기쁘다. 즐겁게 촬영 중이니 천정명과 윤은혜의 조합을 많이 기대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깊어가는 가을, 전국 안방극장에 설렘주의보를 발령시키며 시청자들의 연애 세포를 자극할 MBN '설렘주의보'는 '마성의 기쁨' 후속으로 오는 10월 31일(수) 밤 11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사진=(유)설렘주의보]

저작권자 ⓒ 뉴스팩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1 0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확인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8년 10월 23일 [화]

[출석부]
파라바게트 아메리카노
[포인트경매]
버거킹 콰트로치즈와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