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강호동 부친 숙환 별세..불효자가 됐던 사연은?

정한샘 기자 | 2018.08.10 | 신고 신고
조회 : 426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사진=MBN 제공

방송인 강호동이 부친상으로 슬픔에 잠겼다.


10일 강호동 소속사 SM C&C는 "강호동의 부친께서 금일 오전 6시 30분 별세했다"며 "장례는 가족, 친지분들과 조용하게 치르려고 한다. 가족들이 고인을 애도할 수 있도록 배려 부탁드린다"고 공식적으로 밝혔다. 이날 새벽 6시 강호동의 부친은 숙환으로 별세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강호동은 가족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지난해 방송된 MBN '내 손안의 부모님, 내손님'에서 강호동은 "예부터 효자의 아내는 악처가 되고 불효자의 아내는 현모양처가 된다란 말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사실 원만한 고부간 관계를 위해 일부러 불효자 역할을 한다"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그러면 '이런 내 아들과 살아줘서 고맙다'는 생각을 하지 않으시겠냐. 내 아들이 '너무 잘났다', '훌륭하다' 생각되면 오히려 고부갈등이 올 수 있다고 생각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특별하다고 느끼는 순간부터 관계가 틀어질 수도 있다"며 "그런 의미에서 어머니께서 아내한테 엄청 고마워하고 있으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2 0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확인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8년 8월 19일 [일]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탐앤탐스 갈릭버터아메리카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