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키스 먼저 할까요’ 김선아, 감우성 곁으로 돌아온다 ‘애틋’

임종태 기자 | 2018.04.16 | 신고 신고
조회 : 7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 : SM C&C
사진제공 : SM C&C

‘키스 먼저 할까요’ 김선아가 돌아온다. 

지난 방송에서 손무한, 안순진은 서로를 향한 마음이 크다는 것을 깨달았다. 상대를 위해 잠시 이별을 택했지만, 극중 손무한의 대사처럼 두 사람의 삶은 상대에 대한 사랑으로 잠식돼 버렸다. 결국 손무한은 안순진을 위해 법정에 증인으로 출석했고, 서로를 바라보는 두 사람의 눈은 애틋한 눈물로 젖었다. 이를 바라보는 시청자의 눈과 마음 역시 촉촉하게 젖어 들었다.
 
이런 가운데 4월 16일 ‘키스 먼저 할까요’ 제작진이 마음을 확인하고 다시 서로의 곁에 선 손무한, 안순진의 모습을 공개해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두 사람이 같이 있는 것만으로, 다정한 모습을 보여준 것만으로 안방극장은 다시 애틋한 설렘으로 물들기 시작했다.
 
공개된 사진은 손무한의 집 침실 모습을 담고 있다. 이 곳은 손무한과 안순진에게 매우 특별한 장소이다. “자러 올래요?”라는 말 한마디로 서로를 향한 위로의 사랑이 시작된 곳도, 슬픈 운명과 마주하며 혼란스러워했던 곳도 이곳이기 때문. 이처럼 특별한 공간에 손무한, 안순진이 함께 있다. 
 
사진 속 손무한, 안순진은 침대에 나란히 누워 있다. 바로 누운 손무한과 그를 곁에서 바라보는 안순진의 모습이 보는 사람의 마음까지 애틋하게 만든다. 어느덧 다정하게 서로를 품에 꼭 안고 있는 모습도 뭉클한 설렘을 선사한다. 혼란스러워하고, 미워하고, 다시 사랑을 깨닫기까지. 먼 길을 돌아 온 두 사람의 마음이 오롯이 담겨 있어 더욱 가슴이 뛴다.
 
다시 마주한 손무한, 안순진. 어떤 형용사로도 표현할 수 없을 만큼 깊고 애틋한, 그래서 더 먹먹한 두 사람의 사랑이 펼쳐질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 33~34회는 오늘(16일) 월요일 밤 10시 SBS에서 방송된다.

저작권자 ⓒ 이슈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0 0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확인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8년 7월 21일 [토]

[출석부]
싱글레귤러 아이스크림
[포인트경매]
GS25 - 코카콜라PET1.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