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조선일보, 장자연 사건 관련 MBC 상대 소송 패소

서울경제 | 2019.11.2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조선일보, 장자연 사건 관련 MBC 상대 소송 패소

조선일보의 ‘장자연 사건’ 수사 외압 의혹을 보도한 MBC에 대해 손해배상을 청구한 조선일보가 재판에서 패소했다. 법원은 조선일보가 낸 정정보도 청구도 받아들이지 않았다.

서울서부지법 민사12부(정은영 부장판사)는 20일 조선일보가 MBC와 조현오 전 경찰청장 등을 상대로 제기한 정정보도·손해배상청구소송에서 원고의 청구를 기각했다.

앞서 MBC PD수첩은 지난해 7월 조선일보 측이 경찰에 압력을 가했다는 취지의 방송을 했다. 해당 방송에서 조 전 청장은 조선일보 측으로부터 압력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에 조선일보는 MBC와 PD수첩 제작진 3명, 조 전 청장을 상대로 9억5,000만원 손해배상과 정정보도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그러나 재판부는 “관계자 진술과 과거사위 조사결과를 종합해보면 조 전 청장의 진술이 허위라고 인정하기 어렵다”며 “손해배상 청구 부분 역시 MBC의 보도가 공익적 측면이 있었음이 인정되고 비방을 목적으로 한 보도라고 보기 어렵다”고 판결했다.

/김지영기자 jikim@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0 0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2월 12일 [목]

[출석부]
비타 500
[포인트경매]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