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송경호판사, 도대체 누구길래?

한국스포츠경제 | 2019.10.2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한국스포츠경제=조성진 기자] 오는 23일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구속 여부를 앞두고 송경호 영장전담 부장판사가 네티즌들의 관심을 집중받고 있다.


서울중앙지법은 오는 23일 오전, 정 교수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송경호 영장전담 부장판사 심리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송 부장판사는 앞서 버닝썬 사태의 경찰 유착 핵심인물로 꼽힌 윤모 총경과 집단성폭행 의혹을 받는 가수 최종훈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한 바 있다.


한편 지난 21일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는 자녀 입시 비리와 사모펀드 관련 투자, 증거인멸 의혹과 관련해 정 교수에게 업무방해·위계공무집행방해·자본시장법위반, 업무상 횡령 등 11개 범죄 혐의를 적용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정 교수의 구속심사에서는 범죄 혐의 성립 여부와 별도로 건강 상태에 대한 치열한 공방이 예상된다.

0 0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1월 12일 [화]

[출석부]
배스킨라빈스 싱글레귤러
[포인트경매]
파리바게뜨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