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외교부, 후쿠시마 오염수 우려 표명 구술서 일본에 전달

조성진 기자 | 2019.08.19 | 신고 신고
조회 : 37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한국스포츠경제=조성진 기자] 외교부가 일본 정부에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계획에 대한 우려를 표명하고 처리 계획을 설명할 것을 요구했다.


19일 권세중 외교부 기후환경과학외교국장은 니시나가 토모후미 주한 일본대사관 경제공사를 외교부 청사로 불러,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오염수 처리에 대한 정부 입장을 담은 구술서를 전달했다.


외교부가 전달한 구술서에는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110만톤을 태평양에 방류시 양국 국민의 건강과 안전, 나아가 해양으로 연결된 국가 전체에 미치는 영향을 한국 정부가 매우 엄중하게 인식하고 있다는 내용이 담겼다.


원전 오염수의 해양방출에 대한 보도와 국제환경단체의 주장과 관련해, 사실 관계 확인과 향후 처리계획 등에 대한 일본 정부의 공식적인 답변을 요청하는 내용이 포함됐다. 또 향후 일본 정부가 국제사회에도 후쿠시마 원전 처리 계획 등을 포함한 제반 대책을 더 투명하고 구체적으로 설명해 달라는 요청도 담겼다.


한편 지난 7일 그린피스 재팬은 아베 정부와 도쿄전력의 방사능 오염수 태평양 방류 계획을 강력 반대 하며 그린피스 재팬은 "방사능에 오염된 물이 인체에 흡수되면 유전자가 손상 될 수 있다"고 주장하며 아베 정부와 도쿄전력의 '트리튬(삼중 수소) 분리' 기술 도입을 제시한 바 있다.

0 0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9월 22일 [일]

[출석부]
짜파게티 큰사발
[포인트경매]
세븐일레븐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