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행안부, 개인정보보호법위반 아우디 등 2개사 과태료

이병성 기자 | 2019.02.13 | 신고 신고
조회 : 20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세종=국제뉴스) 이병성 기자 = 행정안전부는 "오는 13일 개인정보보호법을 위반한 '아우디 폭스바겐코리아 주식회사와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에 대한 행정처분 내역을 공표한다"고 밝혔다.


특히, 주요위반사항은 개인정보 파기 미이행(법제21조제1항 위반), 개인정보 안전성 확보조치 미이행(법제29조 위반), 민감정보의 안전성 확보조치 미이행(제23조제2항 위반)이다.


아우디 폭스바겐코리아 주식회사는 보유기간(3년)이 경과한 개인정보(8만1841명)를 파기하지 않았으며 개인정보취급자에 대한 접근권한 부여, 변경 및 말소 내역을 기록·보관하지 않았다.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은 건강정보를 필수적으로 수집하는 시스템을 다루면서 개인정보취급자의 접속일시, 접속IP, 수행업무를 기록·보관 하지 않았다.


본 공표는 '개인정보보호법'제66조에 따라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심의·의결을 거쳐 이루어진 것으로, 아우디 폭스바겐코리아 주식회사에는 과태료 1200만 원이 부과됐다는 것.


그리고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에는 최근 3년 간 2회에 걸쳐 각각 60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돼 공표대상이 됐다.


김혜영 행안부 정보기반보호정책관은 "국민의 소중한 개인정보를 다루는 기관은 개인정보의 보유기간이 지나면 바로 파기 조치하는 등 안전성 확보조치를 준수해야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0 0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확인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2월 18일 [월]

[출석부]
떡볶이
[포인트경매]
CU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