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아시아나항공, 중국 이창에 전세기 띄워

박성규 기자 | 2016.04.04 | 신고 신고
조회 : 85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국제뉴스) 박성규 기자 = 아시아나항공이 중국 후베이성(湖北省) 이창(宜昌)에 부정기성 전세기를 운항해 한-중 노선 네트워크 강화에 나선다. 아시아나항공은 4월 2일부터 6월 1일까지 약 2개월 간, 인천~이창 구간에 대해 주2회 전세기를 운항할 계획이다. 이를 기념해 전세기 운항이 시작된 지난 2일, 중국 후베이성 이창 샨사(三峡)공항에서는 안병석 아시아나항공 중국지역본부장, 저우정잉(周正英) 이창 부시장, 청원쮠(程文军) 마이투어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인천~이창 노선 취항식을 가졌다. 중국 후베이성 남부에 위치한 이창은 '삼국지' 속 '이릉대전'의 실제 무대로, 인근에는 적벽대전의 주무대였던 장강 '산샤'(三峡)와, 영화 '아바타'의 촬영지로 널리 알려진 '장자제'(長家界)가 위치해 있어 최근 전 세계 여행객들이 즐겨 찾는 관광지로 각광 받고 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아시아나항공 안병석 중국지역본부장은 "인천~이창 전세기 운항을 통해 승객들이 더 쉽고 편하게 양국을 방문 할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아시아나항공은 향후에도 양국간 우호증진을 위한 가교 역할을 성실히 수행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현재 총 32개의 한중 노선(정기 노선 기준)을 운항하고 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댓글쓰기
   
확인

경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맨위로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4월 26일 [금]

[출석부]
빽다방 앗메리카노(Hot)
[포인트경매]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