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RFA '올해 미국 체류한 북한 유학생 단 2명'

서울경제 | 2019.11.2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올해 미국 소재 대학에서 공부하는 북한 국적 유학생이 2명에 불과하다고 자유아시아방송(RFA)이 20일 보도했다. 이는 1975년 이후 가장 적은 수준이다.

RFA는 미 국무부 교육문화국과 비영리단체 국제교육원(IIE)이 지난 18일 발표한 연례보고서를 바탕을 이같이 보도했다.

작년의 경우 대학원생 1명과 학부생 2명 등 총 3명이 미국에 머물렀으나 대학원생 1명이 떠났다고 RFA는 전했다

2017년엔 이보다 많은 8명의 북한 학생이 미국에서 유학했다. 2007년엔 266명에 달하기도 했다.

RFA는 미국 내 북한 유학생 숫자가 비핵화 협상 등 북미 관계에 영향을 받는다고 분석했다.
/정영현기자 yhchun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0 0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정치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19년 12월 15일 [일]

[출석부]
왕뚜껑
[포인트경매]
도미노피자 포테이토(오리지널)M 콜라 1.25L